X86.CO.KR

100% 당첨매일매일 출석 도장 찍고 포인트 받아가세요
  • 일반모드 다크나이트모드 다크모드
    미국 달러
    1 USD 1000 KRW
    1130.07 1000
    1 0.885
    113.425 100.37
    6.8995 6.105
    0.88404 0.782
    0.7989 0.707
    7.81585 6.916
    4.18625 3.704
    1.37465 1.216
    Tue Dec 11 2018 17:00:04 UTC Informational purposes only.
    Extra Form
    공유레벨 글쓴이가 전체공개한 글 입니다.
    알림!: 이 게시물은 커뮤니티에서 전자기기 및 취미 - iDevice으로 이동된 게시물 입니다

     

     

    When it's frigid outside and you have to drive to some sort of destination, there's only one solution to fighting the ridiculous cold: Warm up the car. Just start it up a few minutes before hopping in, giving your cabin and your engine time to warm up before hitting the road. Plus, it's supposed to be good for the life of your engine, right?

     

    Wrong! Warming up your car in winter before driving it is actually terrible for your engine. According to Popular Mechanics, driving your car right away is the fastest way to warm up your engine , and will actually prolong the life of your engine instead of letting it sit idly before driving. Answering the old question on whether you should warm up your car.

    The reasoning has to do with how modern internal combustion engines work. By letting your car sit to warm up, it's actually putting extra fuel into the combustion chamber, which can get onto your cylinder walls. Because gasoline is an excellent solvent, too much on your cylinder walls can dissolve the oil that lubricates your cylinders, leading to shorter life on crucial components.

    Of course, hopping into a cold car is never a fun task. Although driving your car will actually warm up your engine faster than idling, it still means driving for a period of time in a cold vehicle. And, it also means dealing with the frost on your car windows before they warm up. Fortunately, you can easily defrost your windows in 30 seconds with this  simple car window defrosting trick .

    Now if warming up your car in winter is actually terrible for your engine, why did people even do this in the first place? According to USA Today , this practices comes from the use of cars with carburetors fuel delivery system that preceded fuel injection that did require warming up beforehand. Some people would have to wait up to 10 minutes before even getting into a car, deeming it safe enough to drive with a warmed up engine. Nevertheless, cars and technology have drastically changed since the 1960s, which means this old practice is no longer required.

    Instead, just give it a minute and start with an easy drive. Flooring it right away obviously isn't the solution, but easing yourself into a drive will help to warm your engine faster than you originally thought. 

     

    아마 지금도 추운 겨울날 시동을 켜고 바로 출발하지 않고 10여분 이상 공회전 시킨 후 출발하시는 분도 계실 겁니다.

    실내도 데우고 엔진도 충분히 워밍업 시켜서 (시동을 켜고 바로 출발하는 것보다) 엔진 수명을 늘려줄거라고 믿으면서 말이죠.

     
    공회전 시키며 한자리에서 대기하는 것보다 출발해 5~15분 정도 워밍업 하듯이 살살 모는게 차에 더 좋다고 합니다.
     
    지금의 내연기관은 실린더 내에서 피스톤이 공기와 기체 상태의 연료 (혼합기)를 압축, 점화, 폭발할 때 나오는 에너지를 동력으로 씁니다.
     
    엔진이 차가운 상태에선 휘발유가 덜 기화하면서 (차에 권장되는) 연소를 위한 공기-기체 상태 연료의 비율을 맞추기 어렵게 됩니다.
     
    현재의 차량에 들어있는 전자식 연료 주입기들은 온도 감지 센서가 달려있어 이를 만회하기 위해 더욱 많은 휘발유를 혼합기에 넣게되죠.
     
    적정온도에 이르게 될 때까지 엔진은 이런 식으로 휘발유가 더 많은 혼합기를 생성하는데요.
     
    장시간 추운 곳에서 공회전을 하면 연소실 내에서 연소하고 남은 휘발유는 실린더 내벽으로 스며들고 용매 역할을 하면서 보호막 역할을 하는 오일을 씻어내게 됩니다.
     
    연소하고 남은 휘발유가 이렇게 실린더 내벽 윤활유를 씻어내면서 피스톤 링이나 실린더 라이너 같은 부품은 마모가 촉진되고 수명이 단축되는 결과를 낳게 될 수 있습니다.
     
    최선의 방법은 가능한 '짧게' 전자식 연료 주입기가 정상 비율의 혼합기를 뿜어 주게끔 만들어 주는 겁니다.
     
    시동을 켜고 몇 분 뒤면 래디에이터에서 만들어진 따뜻해진 공기가 들어오면서 실내는 곧 따뜻해진 걸 느낄 수 있지만,
     
    이런 공회전이 엔진 자체를 데우는 건 사실 기대에 크게 못 미칩니다.
     
    차를 5~15분간 살살 몰아주는게 이 과정을 좀 더 효율적으로 해줄 수 있는데요. 
     
    출발하자 마자 급가속을 하거나 급정거를 하는 등 갑작스럽게 스트레스를 주는 건 차에 좋을 리 없다는 건 잘 아시겠지만 말이죠.
     
    아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한 자리에서 공회전을 시키면서 워밍업을 하는 건 캬브레이터 방식의 차량이 대부분이였던 20~30년 이전 얘기죠. 
     
    캬브레이터가 하는 역할이 연료와 공기를 혼합, 기화기를 만들어 연소실로 분무기처럼 뿜어주는 건데요.
     
    이 당시 차량들은 컴퓨터로 제어되는 게 아니라서 온도센서가 없어 날이 추울 때 혼합기 내 연료량을 '트윅'해주는 기능이 없었습니다.
     
    이런 차들은 겨울철에 충분히 워밍업을 시켜주지 않으면 주행 중에 엔진이 멈춰서버리는 때도 있었습니다. (마치 연료가 떨어진 차량처럼요) 
    ----------------------------------------------------------------------
     
    그러면 얼만큼 필요한가? 이거에 대한 논란이 많은데 결론을 먼저 말하자면 엔진 윤활유가 엔진내부 모든 부분에 유막을 형성 한 경우 혹은 윤활유의 제대로된 성능이 나오기 시작하는 온도 까지만 하면된다. 

    윤활유의 성능이 나오기 시작하는 온도는 약 40~50도 정도며 이는 계기판의 수온계를 참고하면 되는데, 수온계가 있는차량은 수온계가 움직이기 시작하는 시점이고, 없는 차량은 Cold등이 따로 있는데 이 등이 소등된 시점이다. 이때 윤활유의 온도도 40~50도 사이라는것 

    가장 신경써야 될 시점은 오랜시간 시동을 끈 경우며 특히 아침 첫 시동 이 엔진 수명을 좌우한다고 볼수 있다. 윤활유온도가 정상온도 이더라도 유막형성시간이 약간 필요한데, 이 시점을 간략히 알 수 있는 방법은 엔진 RPM이 안정됐을 때이다. 차종마다 차이는 있지만 1000~900rpm 수준으로 머물기 시작하고 5~10초쯤있다가 출발하면 된다. 가장좋은건 900rpm이하로 떨어졌을 때. 

    차종마다 차이가 있기 때문에 시간으로 꼭집어 말할 수는 없으나 여름에는 수십초 이내로 끝난다. 겨울철에는 기온에 따라 2분까지 소모되기도 하며, 디젤엔진 차량이나 현대 포터 같이 냉각팬이 클러치방식이면 시동 거는순간부터 항상 돌기 때문에 예열이 좀더 늦는편이다. 
    ----------------------------------------------------------------------------------------------------
    여기에서도 겨울철에도 대략 2분 정도면 충분하다고 나와있군요.
     
     
     

     

     
    또 한가지 팁은 겨울철 차 창에 낀 성에를 빨리 제거하는 방법인데요.
     
    요즘은 에탄올 베이스 워셔액도 많이 나오고 있죠.
     
    이소(아이소)프로필 알콜의 어는 점은 섭씨 영하 89도입니다. 
    약국 등에서 구할 수 있는 이소프로필 알콜(IPA) (검색해보니 한국에선 70%는 약국에서, 99.9% 이상은 화공약품 취급하는 곳에서 구입할 수 있다더군요)을 유툽 영상에 나온 비율로 섞어 분무기에 넣고 뿌려주는 겁니다.
     
    인체 피부 소독에 광범위하게 사용되고 있고 소독 솜이나 상처에 직접 뿌려주는 스프레이 형태로도 판매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또한 독성이 있으니 상식 선에서 충분히 주의를 기울이고 사용하는 건 중요합니다. 
     
    또 한가지 팁은 습기제거 목적으로 고양이 배변용 모래를 양말 등에 담아 차 안에 놓아두는 겁니다. 펫 용품점에 가면 쉽게 구할 수 있죠. 
     
    첨부한 링크를 보면, 그 밖에도 알콜이 주성분인 손 세정제를 얼어붙은 열쇠구멍에 쓴다거나 안개서린 차 창에 면도크림을 발라주고 닦아내는 방법, 차 문이 얼어붙었을 때 쿠킹 스프레이를 뿌려주는 방법 등등 제시되고는 있는데 저도 거기까지 해보진 않아서 권해드리긴 좀 그렇네요. 

    #Now_if_warming_up_your_car_in_winter_is_actually_terrible_for_your_engine,#it_still_means_driving_for_a_period_of_time_in_a,#driving_your_car_right_away_isthe_fastest_way_to_warm_up_your_engine,#이소,#Cold등,#too_much_on_your_cylinder_walls_can,#you_can_easily_defrost_your_windows,#온도,#which_means_this_old_practice,#Instead

    아이브경 님이 도움이 되셨다면 커피한잔(후원) 회원간 자유후원(커피웨어)란 ? 클릭 내 후원정보 업데이트 하러가기 클릭

    아이브경 님의 SIGNATURE

    ?

    남의 소중한 글들을 읽기 위해서 본인은 무엇을 했는지 생각 해보시길 바랍니다. 

    어떤 글을 적어야 할지 모르겠다고요? 그래서 무의미한 글을 작성하고 내가 읽고 싶은 글만 읽고 다시 먹튀 하고 싶으신가요?

    물론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그렇다고 해서 당신의 먹튀를 위해 사이트가 어지렵혀지는걸 바라볼수 없고 허용 할수는 없습니다. 

    간단히 말해서 본인이 야비하고 이기적인 마음을 가지면 그 만큼 활동하는 회원들도 여러분에게 같은 대응을 합니다. 

    약간은 불편 하더라도 정상적인 활동을 해주세요.

    레벨/포인트/활동 정보 글타래 : https://x86.co.kr/faq/2127080 /  https://x86.co.kr/faq/2547453 

    댓글 2
    에디터 사용하기
  • 다음글 [Ebay] HP EX920 1TB NVME SSD ($149.99) [9]
  • 이전글 Radeon RX Vega 64 가격 많이 빠질 모양입니다. [19]
  • GiGi톡 커스텀맥 호환성 관련 질문은 질문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Mactopia 166
    GiGi톡 커스텀맥 인텔 UHD620 VRAM 4095MB 2 슈퍼랩터 29
    소리음향 만족할 만한 오디오 구성이란? 수인과윤슈 30
    모바일 아이폰x 배터리 교체하러 갔는데.. 진단센터행.ㅜㅜ 구굴 43
    모바일 앱스토어에서 인피니티 블레이드 제거 3 Mactopia 82
    스토리지 뉴에그 프로모션때 싸게산 WD 500G가 도착했습니다. 11 ionengine 129
    GiGi톡 사파이어 VEGA 64 레퍼런스 드디어 도착 8 시빌 84
    모바일 중국, 애플 아이폰 판매 및 수입 중단 명령 Mactopia 79
    스토리지 NVME M.2 SSD 를 16X 라이저 카드로 10 바람불면 326
    GiGi톡 아... 집이 조금 커진 것 뿐인데;; 6 ZISQO 155
    소리음향 아마존에서 구매한 보스 qc25가 도착했습니다. 2 sikragi 77
    모바일 49,000원짜리 아이폰 정품 케이스 2 아이브경 54
    GiGi톡 AMD VEGA 와 RX580 사이 3 유산균 148
    PC보드 또 다른 MINI-ITX CASE 11 o0__0o 263
    GiGi톡 2600x을 두고 결국 1231-v3 입양해왔습니다..(+rx 580) 4 사과농부 98
    GiGi톡 Evga hadron air mini itx 개봉기 5 풍차 77
    스토리지 b85m 메인보드에 m.2 nvme ssd 달아줬네요 14 디라일 149
    모바일 애플워치4 심전도 앱 출시 2일 만에 생명 구해 7 Mactopia 206
    GiGi톡 vention usb-c 9 in 1 허브를 써봤습니다. 12 Lav 388
    PC보드 자작 맥프로 제작기 1 40 라이젠인가 1234
    모니터TV LG, 2019년형 올레드 TV 출시 임박…’화질 칩 업그레이드‘ 1 Mactopia 203
    GiGi톡 Ghost S1 itx case 14 좌절금지 432
    GiGi톡 이엠텍 공홈에서 사파이어 베가64 니트로 699000원 판매중인데.. 이거 고민이네요. 17 파워큐브 477
    GiGi톡 드디어 베가64가 도착했습니다. 16 재댕 336
    GiGi톡 車 핸들 커버 - 독성 유해 물질 검출~~!! / 양식 뱀장어에 '금지된 약품'…4... 아이브경 83
    GiGi톡 전원표시 아이콘의 뜻 9 아이브경 149
    GiGi톡 바로 이게 대륙의 실수 - 포코폰 F1 64기가를 샀는데.. 왜 128 기가가 왔지???? 41 llimys 716
    GiGi톡 evga hardon air 가 왔네요 20 풍차 459
    스토리지 [Ebay] HP EX920 1TB NVME SSD ($153) 4 aintz 205
    GiGi톡 스마트 스위치 broadlink tc2 3 제러스 114
    GiGi톡 (윈도우, 맥 공통) 이번엔 팔레트기어 대신 마스터 건반을 컨트롤러로 설정하여 사용하기~ 4 비너스 113
    모바일 Apple, iPhone XR용 투명 케이스 출시 4 Mactopia 174
    PC보드 지름신을 부르는 ITX CASE 30 o0__0o 913
    GiGi톡 삽질 실패입니다 ㅠㅠ 닉넴추천좀 113
    GiGi톡 itx 커스텀맥 빌드중 입니다 17 대영이 428
    GiGi톡 채굴용 xfx rx580 8G 짜리 어떠신지요? 7 포카포카1 265
    GiGi톡 안드로이드 박스를 하나 구매했는데 이거 물건이네요~ 12 비너스 195
    스토리지 소소하게 나스 사용해 볼려고 공유기로 나스를 구축했는데 속도가 너무느리네요 ㅠ 16 callistolv 220
    PC보드 모하비 깔기전에 업글해보았습니다. Radeon RX Vega 64 +64gb ram 13 arrarra 515
    모바일 미국 이통사 아이폰 X 50퍼 세일 6 바람불면 426
    스토리지 NAS 새로 세팅했어요 19 삼성노트북 698
    GiGi톡 아이콘X 2018 왼쪽 근접 센서가 이상하네요. 2700x유저 68
    GiGi톡 솔직히 오늘도 조금 검색해봤어요. 11 Mactopia 315
    GiGi톡 Radeon RX Vega 64 가격 많이 빠질 모양입니다. 19 파워큐브 619
    GiGi톡 겨울철 자동차 공회전이 좋지 않은 이유 + 차에 낀 성에를 쉽게 제거하는 방법 2 아이브경 95
    입력장치 [Ebay] HP EX920 1TB NVME SSD ($149.99) 9 aintz 167
    스토리지 2TB USB 1+1 가격 5만원 13 바람불면 855
    PC보드 드디어 크림슨캐넌 NUC 판매 합니다. 6 바람불면 307
    GiGi톡 케이블가이에서 선 수리 받았습니다 5 맥전도빌런 288
    GiGi톡 as기간 남은 채굴용rx580 강추합니다 12 맥전도빌런 377
    모바일 애플, 3세대 아이패드 프로 국내 판매 개시 17 Mactopia 488
    1 - 5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