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화를묻다‬

1. 변화에 대한 가르침이 넘쳐나는 시대다. 변화의 필요성을 역설하는 리더와 변화의 걸림돌로 자리하고 있는 리더들로 조직의 상층부는 채워진 듯 하다. 

2. 변화를 물을 때 우리는 좀 더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모든 변화가 좋은 것만은 아니며, 도대체 왜 변화가 필요한지부터 납득할 수 있게 안내해야 한다. 모든 변화는 저항에 직면한다. 새로운 시도로서 변화든 익숙한 것으로부터 결별을 요청하는 변화든, 달라진다는 것 자체는 유지하는 것보다 많은 투자를 요구한다. 변화에 저항이 없길 바라는 것은 스스로는 변화하지 않고 다른 사람만 달라지길 바라는 이기적인 욕심일 뿐이다. 

3. 무엇을 변화시켜야 하는가? 무엇으로 변화되어야 하는가? 어떻게 변화시킬 것인가? 제약이론의 골드렛 박사는 리더들이 이 세가지 질문에 반드시 답할 책임이 있다고 역설했다. 세가지 질문에 온전히 답하려면 생각할 수 있는 도구가 필요하다. 골드렛은 그 방법으로 TOC-Thinking Process를 안내하고 타개하셨다. 

4. 실패는 변화의 원동력이다. 의미있는 실패는 변화의 계기가 되기도 하며, 변화과정에서 중요한 깨우침을 선물한다. 시도하지 않는 이들에게는 실패조차 허락되지 않는다. 실패를 두려워하게 만들어 변화를 추구하게 만들려는 얄팍한 멘토들을 경계하라. 더 좋은 실패를 촉진하는 이들이 진짜 스승일지 모른다. 아니, 실패야말로 변화의 진짜 스승이다. 우리의 의미있는 실패를 돌아보고, 그 속에서 교훈을 이끌어 낼 수 있어야 한다. 우리의 성공을 물어주는 이들은 우리를 기쁘게 하겠지만, 우리의 실패를 물어주는 사람들로 인해 우리는 한뼘 더 성장할 계기를 갖게 된다. 

5. 변화를 맞이하기 위해서는 필요한 것들이 있다. 우리를 앞으로 나아가게 하기 위해서는 뒷발에 힘을 내딛어야 한다. 뛰기 위해서는 움츠려야 한다. 변화의 원동력을 확보하지 않고 뛰어나가는 것은 변화의 소용돌이에 휩쓸리고 추진력을 잃게 한다. 무엇이 당신을 앞으로 나아갈 수 있게 하는가? 무엇이 필요한가? 지금 준비해 둔 것으로 충분한가? 더 필요한 것은 무엇인가? 빠진 것은 없는가? 급하게 나아가는 것이 중요한 것은 아니다. 

6. 함께 만들어가는 변화라면, 그 변화를 위해 상대방의 입장에서 묻고 답할 수 있어야 한다. 그 변화가 상대에게 약속하는 유익이 무엇인지, 상대가 감당해야 하는 위험과 지불해야 하는 댓가는 무엇인지. 변화를 위해 포기해야 하는 것, 그러나 상대가 지키고 싶어하는 것이 무엇인지, 변화하지 않았을 때 상대가 치러야 하는 댓가가 무엇인지 상대의 입장에서 함께 해아려주어야 한다. 당신을 위한 변화를 그럴 듯한 말로 포장해, 상대를 변화의 도구로 삼지 말아야 한다. 

7. 변화의 과정에서 당면하는 '걸림돌'들은 무엇에 집중해야 할지 알려주는 표지이다. 그 걸림돌이야 말로, 변화를 위한 '디딤돌(중간목표)'이 된다. 변화를 이야기하며 걸림돌들을 마주 하지 않으려는 것은 허영이고 태만이다. 

8. 보다 의미있는 변화를 촉진하기위해 물어야 할 것은 무엇인가? 변화의 여정에서 우리가 함께 답을 찾아나서야 하는 질문은 무엇인가?

9. 변화를 위해 질문이 필요한 순간이 있고, 행동이 필요한 순간이 있다. 이 둘을 잘 분별해야 한다.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질문인가? 아니면 행동인가? 

모든 변화의 '첫 걸음'은 무엇인가?

https://brunch.co.kr/@ilwoncoach/29

I) CPU & Graphics: Intel i5-4690, Galaxy Nvidia Geforce GTX 960

Motherboard: Asrock B85M PRO 4 :: ALC892, AppleIntelE 1000e v3.1.0

Display: 27MU67


II) CPU & Graphics: Intel i3-6100, Intel HD 530

Motherboard: Asrock H110M-HDV :: ALC 887, Realtek8111

Display: DELL S2240


III) MacBook (Retina, 12-inch, Early 2016)

프로세서 1.3GHz Intel Core m7

메모리 8 GB 1867 MHz LPDDR3

그래픽 Intel HD Graphics 515 1536MB

★ 글쓴이에게 고마우시면 커피한잔 후원(클릭) ★ 후원 정보를 입력하지 않았습니다.

"모든 변화의 '첫 걸음'은 무엇인가?"글의 댓글은 현재 1개 있습니다.
비회원은 46분 36초 후에 댓글을 열람할수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바로 확인 하실수 있습니다.



No 제목 조회 닉네임 추천
9000 iMessage| 때 아닌 선물을 받았습니다. 금화가 더더욱 풍성.... :)bb 9 120 IanMinchangShin 0 - 0
8999 iMessage| 뭐랄까... @아이뱅크님이 좀 안보이는 느낌입니다. 4 82 Mactopia 0 - 0
8998 iMessage| Why는 과연 효과적인 도구인가? 2 108 IanMinchangShin 0 - 0
8997 iMessage| 어우 오늘 불금 날씨는 좋은데...주말은 비온다네요.. T.T 5 86 Mactopia 0 - 0
8996 iMessage| 구글, 커스텀화가 가능한 넥서스 폰 케이스들 출시 1 44 Mactopia 0 - 0
8995 iMessage| 무소식이 희소식!!! 1 77 LeeDeaRi 2 - 0
8994 iMessage| 1970.1.1 버그의 변종, WiFi 핫스폿을 통해 iOS 9.3.1 이전 기기들 벽돌로 만들 수 있어 59 IanMinchangShin 0 - 0
8993 iMessage| 딸바보 아빠 4 123 아이브경 1 - 0
8992 iMessage| 더 민주 현재 덜덜덜 합니다.!! 5 133 Mactopia 1 - 0
8991 iMessage| 갈릭 버터 스테이크 4 109 아이브경 0 - 0
8990 iMessage| 아버지의 눈물 5 97 아이브경 0 - 0
8989 iMessage| 지금이 시작해야할 때 입니다. 무엇을 해보겠습니까? 2 79 IanMinchangShin 1 - 0
8988 iMessage| 투표하고 열공 하고 있습니다. 맥 북 58 킹오뚜기 1 - 0
8987 iMessage| 10.11.5 베타 1 설치 :-) 4 109 Mactopia 0 - 0
8986 iMessage| 투표들 하세요~ :-) 5 129 Mactopia 1 - 0
8985 iMessage| 아침에 투표하고 왔습니다~!! 28 케플러 1 - 0
8984 iMessage| 간만에 왔더니... 확 바뀌었네요~ 26 zaro 0 - 0
8983 iMessage| 애플뮤직 질렀네요~~ 4 87 Grapevine 1 - 0
8982 iMessage| BU-4096으로 커맥에서도 Near lock 잘되네요 6 128 Soluzers 1 - 0
8981 iMessage| 부장님 개그를 뛰어넘는 하이코미디를 들었습니다. 2 100 XEXEX 0 - 0
8980 iMessage| 날씨가 많이 추워졌네요.. 감기 조심하세요..^^ 19 애플맨 0 - 0
8979 iMessage| 커스텀맥 혹은 맥을 쓰는 또 하나의 이유 6 155 Grapevine 1 - 0
8978 iMessage| 블루투스 신호가 별로 안좋아서 이렇게 쓰고 있네요 3 110 Grapevine 1 - 0
8977 iMessage| 매직마우스를 뜰을까 말까 고민하다 결국 뜯었네요 8 128 Grapevine 0 - 0
8976 iMessage| 1월 9일 이후부터 카카오스토리에 엑팔과 연동이 하나도 안되었네요. 37 IanMinchangShin 0 - 0
8975 iMessage| 왕족 글씨체 3 93 아이브경 0 - 0
8974 iMessage| 홈페이지가 깔끔하네요.! 21 놀러온푸우 0 - 0
8973 iMessage| 오랜만에 왔네요. :) 주말맞이 삽질 준비하러 ㅋㅋㅋ 2 49 DanielHansolPark 0 - 0
8972 iMessage| 생존신고 오랜만에 합니다 ㅎㅎ 8 98 KsJ 1 - 0
» iMessage| 모든 변화의 '첫 걸음'은 무엇인가? 1 69 IanMinchangShin 1 - 0
8970 iMessage| 안녕하세요 가입인사입니다. 28 길똥이 0 - 0
8969 iMessage| 간만이네요... 디자인이 많이 바뀌었네요 !! ㅋㅋ 37 하수 0 - 0
8968 iMessage| 새소식에 있던 nearlock 마이 좋네요 :-) 10 147 Mactopia 0 - 0
8967 iMessage| 오랜만에왔습니다:) 6 56 지은이짱이지은 1 - 0
8966 iMessage| 저도 투표 하고 왔어요.. 21 Mactopia 1 - 0
8965 iMessage| 보다 의미있는 변화를 촉진하기위해 물어야 할 것은 무엇인가? 1 42 IanMinchangShin 0 - 0
8964 iMessage| 사전투표하고 왔습니다. 31 IanMinchangShin 0 - 0
8963 운영참여(민원)| 메인 타임라인에서 이미지 클릭시 일부 진입 불가 현상 발생합니다. 1 20 투야 0 - 0
8962 iMessage| r9 nano 달았습니다. 1 55 하이드 1 - 0
8961 iMessage| 2016 신형 쉐보레 크루즈 8 181 아이브경 0 - 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