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광[眼光] : 눈에 서려있는 기운


밤 중, 산길에서 호랑이를 만나 살아남는다 하더라도


호랑이의 안광 때문에 며칠을 시름시름 앓다 미쳐버리거나 죽었다고 한다





1.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2.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3.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순간시속 80km


사냥감의 크기가 작으면 목을 물어 죽이고,


사냥감이 크면 목의 앞뒤를 질질 끌고 다니며 질식시켜 죽인다.



4.gif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5.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6.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7.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8.gif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나무타기는 물론 4M가 넘는 높이의 코끼리에게 달려들어


그 위에 타고 있는 사람의팔에 크나큰 상처를 남김.


웬만한 높이의 사냥감도엄청난 피지컬의 점프력으로 손쉽게 잡을 수 있다.



 


9.gif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맹수로 분류되는 짐승 중


몇 안되는 수중에서 자유롭고, 물을 두려워하지 않는맹수


호랑이에게 쫓길 때 물 속으로 뛰어들면 산다는 설이 있는데,


물 속으로 도망가는 행위는


먹히기전 호랑이에게 몸을 깨끗이 세척하는 행위.







10.gif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호랑이에게 뒤를 보이는 순간 OUT

 



11.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12.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13.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호랑이의 포효는 초저주파를 내뿜으며,


일반 짐승들은 그 포효만으로도 전의를 상실하며 온 몸을 딱딱하게 굳게 만드는 힘을 가지고 있음.


(과학적으로 입증된 사실)


항간에 나도는 호랑이 vs 무슨무슨(도사견,핏불 등) 개 수십마리?


걍 말도 안되는


다들 착각하는도사견, 핏불이 '호랑이 잡는 개' 라는 말은


정말 호랑이를 잡는 개 라는 것이 아니라 그냥 그만큼 용맹한 개 라는 비유적 표현임.


정말 저렇게 알고 있는 사람들이 꽤 많아서 황당했음.......




14.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먼 옛날, 선조들이 산에서 호랑이의 울음소리를 듣고 내려온 후


수 일을 끙끙 앓았다는 소리가 괜히 있는 게 아님.


호랑이의 포효는 실제로 어마어마한 위력을 지님


한낱 개 따위 수십마리가 어떻게 할 수 있는 것이 아님.




15.jpg 쳐다보기만 해도 시름시름 앓다가 결국 죽음에 이르고마는 눈빛

X86 alba-bot

★ 글쓴이에게 고마우시면 커피한잔 후원(클릭) ★ 후원 정보를 입력하지 않았습니다.

"지리는 눈빛.jpgif"글의 댓글은 현재 3개 있습니다.
비회원은 30분 19초 후에 댓글을 열람할수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바로 확인 하실수 있습니다.



No 제목 조회 닉네임 등록일
공지 투표 합시다. 8 updatefile 106 Mactopia 04.27
9396 iMessage| 소환 마법 시전중 36 374 comed78 07.14
9395 운영참여(민원)| 싸이트의 약간의 문제 1 22 아이뱅크 07.14
9394 iMessage| 중고글픽 뭘 사야 할까요 9 160 김여엘 07.13
9393 iMessage| 개가 짖어도 기차는 갑니다. 4 100 돌팍 07.13
9392 iMessage| dsdt패치후 정상부팅 67 아이뱅크 07.13
9391 iMessage| 정신차리고 보니 2... 7 133 제러스 07.12
9390 iMessage| 알수없는 현상 두가지~ 6 123 꿀밤 07.12
9389 iMessage| @아이뱅크 님 소환합니다. 5 113 comed78 07.12
9388 iMessage| HOT 두근두근... 19 312 comed78 07.11
9387 iMessage| 바이오스 설정을 디폴트 놓고 사용해보니 2 139 아이뱅크 07.11
9386 운영참여(민원)| 출석부에 들어가지지가 않네요? 1 42 talas 07.11
9385 iMessage| 정신차리고 보니... 시리즈 7 170 제러스 07.11
9384 iMessage| 까인(?) 기념으로다가 .... 5 180 Historiai 07.10
9383 iMessage| Apple 베타 소프트웨어 프로그램 7 256 아이뱅크 07.08
9382 iMessage| 애플유선마우스가 재활용됩니다. 5 178 아이뱅크 07.08
9381 iMessage| 까꿍? 7 86 엔더 07.07
9380 iMessage| 분석가: iPhone 7은 평작이지만, 2017년 iPhone은 ‘수퍼 사이클’로 대박 날 것 3 122 Mactopia 07.06
9379 iMessage| 시바! 핫도그야.gif 4 92 아이브경 07.06
» iMessage| 지리는 눈빛.jpgif 3 93 아이브경 07.06
9377 iMessage| 갤럭시 s7 엣지로 핸드폰 바꿨습니다 6 141 지니자니 07.06
9376 iMessage| 로지텍에서 이번에 출시된 키보드 딱 제맘에 드네요 ㅎ 5 192 투야 07.06
9375 iMessage| 시에라 개발자베타 2 설치완료 16 363 지니자니 07.06
9374 iMessage| iPhone 7 스파이 샷, 간결해진 안테나 단선과 더 커진 카메라 렌즈 보여줘 2 87 Mactopia 07.06
9373 iMessage| 월 스트릿 저널: 차세대 iPhone, 기본 스토리지 용량 32GB부터 시작할 것 1 59 Mactopia 07.06
9372 iMessage| 마음에 와 닿는 동영상 1 54 애플맨 07.06
9371 iMessage| Hello! 1 59 Mactopia 07.06
9370 iMessage| ios10 beta2 가 나왔습니다. 8 158 XEXEX 07.06
9369 iMessage| ECS B75H2-M3 메인보드 병맛이네요... 1 119 제러스 07.06
9368 iMessage| 좋은 아침(?)이네요 3 45 리얼맥노노 07.05
9367 iMessage| 6400t 는 오버풀면 엘케피탄 설치 되네요 ... 5 169 Historiai 07.05
9366 iMessage| gtx750 ti 그래픽 정상적으로 잡히는가. 9 176 아이뱅크 07.05
9365 iMessage| 조만간 xeon 1230v2 시스템하고 i5 6500을 내놓아야 겠어요 ... 2 133 Historiai 07.05
9364 iMessage| 짭하이져 IE800 주문 완료... 3 140 제러스 07.05
9363 운영참여(민원)| 위의 빨간 메뉴바에 하얀 글씨 눈 엄청 아프네요..ㅠ.ㅠ 2 27 애플맨 07.05
9362 iMessage| 지브리 스튜디오 31주년 폰 배경사진 3 151 아이브경 07.05
9361 iMessage| 저의 맥 데스크 7 366 Soluzers 07.04
9360 iMessage| 비가 종일 오네요 ... 2 47 Historiai 07.04
9359 iMessage| 접속이 매우 뜸해집니다 . _, 3 83 KsJ 07.04
9358 iMessage| 언젠가는 우리 엑팔도 ... 1 89 Mactopia 07.04
9357 iMessage| 비가 내리는 다소 평온... 9 89 엔더 07.0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