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 당첨매일매일 출석 도장 찍고 포인트 받아가세요
  • X86 통합검색
    X86 기상정보
    흐림 22

    중구 필동, 13:00 현재

    현재바람
    남 1m/s
    현재습도
    52%
    통합대기
    보통

    X86 운영알림판
    공개 글쓴이가 전체공개한 글 입니다.
    추천0개  팔로우하기 (현재2명)


    조선 시대에도 소방관이 있었다?

    조선 시대에도 소방관이 있었다?

    조선 시대에도 소방관이 있었다?

    조선 시대에도 소방관이 있었다?

    조선 시대에도 소방관이 있었다?

    조선 시대에도 소방관이 있었다?

    조선 시대에도 소방관이 있었다?

    조선 시대에도 소방관이 있었다?

    조선 시대에도 현대와 비슷한 소방관이 있었다는 사실!
    그들의 활약상을 함께 보러 가보실까요?


    세종 8년 (1426년) 2월 15일 한양, 어느 초가의 아궁이에서 튄 작은 불똥이 대화재로 번졌습니다. 민가 약 2,100호와 행랑 106칸이 불에 타고 사상자만 32명, 실종자도 많았습니다.

    확실한 대책이 필요했던 조선은 1426년 2월 26일, 이런 대화재의 재발을 막기 위해 금화도감(禁火都監)을 설치했습니다. 금화도감에는 불을 끄는 군인들인 금화군이 소속되어 있었는데요,
    이 금화군이 세조 시절 확대되어 바로 멸화군(滅火軍)이 됩니다.

    멸화군은 약 50명 정도의 군인들로 구성되었습니다. 그중에는 물을 긷는 일을 하는 여자 종, 급수비자도 포함되어 있었다고 해요.

    멸화군은 종루에 올라 한양을 내려다보며 불을 감시하거나 바람이 강한 날에는 야간순찰을 돌며 화재 예방 활동을 했습니다. 현대 소방서의 주 임무인 화재 사전 예방 활동과 아주 비슷합니다.

    멸화군은 불이 나면 급수비자가 길어온 물로 불을 끄거나, 더 큰 화재로 번지는 걸 막기 위해 불이 난 집을 철거하기도 했습니다. 이를 위해 멸화군에게는 도끼와 동아줄, 쇠갈고리가 지급되었다고 해요.

    중종 5년(1453년) 1월 7일 밤, 세자가 머무는 동궁에 불이 났습니다.
    멸화군은 승화당을 허물어 불이 왕과 왕비가 기거하는 강녕전으로 번지는 걸 막았습니다.
    제때 화재를 진압해서 종묘사직을 지켜낸 셈이죠!

    종루에 올라 한양에 살던 모두의 안전을 살피던 멸화군처럼, 소방청도 안전을 위해 항상 깨어 있겠습니다.


    [자료제공 :(www.korea.kr)]

    X86 에서 열정 페이로 근무중인 알바입니다.

    https://x86.co.kr/@아이브경 [ Lv12 | 엑팔대학생 | 팔로우 2 | 팔로잉 0 | 글 1734 | 댓글 11 | 포인트 72280P | 가입 1420일 | 38d9f]
  • 아이브경 profile
    • HOT Comments 이글에 핫코멘트가 있으며 클릭하시면 바로 이동합니다. (추천 수 : 3 이상)


    등록일 제목 조회 글 작성 공개
    05.16 서로 돕고 살자 분류 개설 합니다. 6 177
    mactopia
    01.19 새소식 | 100
    hybridgear
    01.19 톡+1 | 34
    hybridgear
    01.19 톡+1 | 4 97
    hybridgear
    01.19 톡+1 | 4 110
    hybridgear
    01.19 같이공유 | 2 55
    아이브경
    »»» 같이공유 | 1 52
    아이브경
    01.19 톡+1 | 3 91
    아이브경
    01.19 같이공유 | 4 1 389
    좌절금지
    01.19 같이공유 | 10 2 403
    좌절금지
    01.19 톡+1 | 2 1 230
    묵은지
    01.19 같이공유 | 1 1 90
    묵은지
    01.19 같이공유 | 4 78
    달쇠
    01.19 새소식 | 16 257
    mactopia
    01.19 새소식 | 2 106
    mactopia
    01.19 톡+1 | 2 105
    mactopia
    01.18 톡+1 | 73
    mactopia
    01.18 톡+1 | 4 157
    mactopia
    01.18 톡+1 | 99
    mactopia
    01.18 같이공유 | 3 1 111
    아이브경
    01.18 같이공유 | 2 39
    아이브경
    01.18 톡+1 | 75
    아이브경
    01.18 톡+1 | 1 50
    아이브경
    01.18 톡+1 | 30
    아이브경
    01.18 톡+1 | 1 50
    아이브경
    01.18 톡+1 | 1 78
    새털구름
    01.18 톡+1 | 1 69
    작은거인
    01.18 새소식 | 1 121
    mactopia
    01.18 톡+1 | 25 341
    mactopia
    01.18 새소식 | 3 87
    mactopia
    01.18 톡+1 | 9 127
    ZISQO
    01.18 새소식 | 49
    mactopia
    01.18 톡+1 | 9 190
    mactopia
    01.18 새소식 | 1 112
    mactopia
    01.17 톡+1 | 9 187
    mactopia
    01.17 같이공유 | 50
    아이브경
    01.17 톡+1 | 2 104
    아이브경
    01.17 톡+1 | 3 166
    아이뱅크
    01.17 톡+1 | 3 1 117
    새털구름
    01.17 새소식 | 1 74
    달쇠
    01.17 톡+1 | 72
    mactopia
    01.17 새소식 | 76
    mactopia
    01.17 새소식 | 1 130
    mactopia
    01.17 새소식 | 1 87
    mactopia
    01.17 새소식 | 66
    mactopia
    01.17 새소식 | 1 48
    mactopia
    01.17 새소식 | 1 91
    mactopia
    01.17 톡+1 | 1 88
    mactopia
    01.17 톡+1 | 70
    아이브경
    01.17 톡+1 | 107
    아이브경
    01.17 톡+1 | 54
    아이브경
  •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