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86.CO.KR

100% 당첨매일매일 출석 도장 찍고 포인트 받아가세요
  • 일반모드 다크나이트모드 다크모드
    직구 지름 도우미
    미국 달러
    1 USD 1000 KRW
    1131.04 1000
    1 0.884
    112.98 99.89
    6.8972 6.098
    0.88242 0.78
    0.79344 0.702
    7.81295 6.908
    4.17001 3.687
    1.3742 1.215
    Mon Dec 17 2018 15:58:17 UTC Informational purposes only.
    Extra Form
    공개 글쓴이가 전체공개한 글 입니다.
    민감게시물  

    평창 동계올림칙 여자 쇼트트랙 500미터 결승 경기에서 2위로 들어온 최민정에게 실격 판정이 내려졌는데요, 이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편파 판정이 아니냐는 의견을 보이고 있습니다.


    하나씩 짚어볼게요.


    이번 평창 올림픽 대회, 쇼트트랙 심판진들은 몸싸움과 무리한 자리싸움에 대해서는 일관적으로 패널티를 부과하고 있었습니다. 같은 날 열린 남자 1000미터 경기에서도 그랬죠. 1,000m 예선 6조에서 뛴 서이라는 중국 한톈위에 이어 2위를 달리다 다섯 바퀴째에서 1위로 올라섰는데 곧바로 한톈위와 충돌하며 균형을 잃고 4위로 떨어지는 모습을 보여준 바 있습니다.


    때문에 조 3위로 결승선을 통과하게 되면서 결승 진출이 좌절될 수 있었죠. 그러나 비디오 판독 결과 한톈위가 손으로 서이라를 밀치는 장면이 포착됐고, 반칙으로 실격되면서 서이라가 2위로 통과했습니다. 앞서 예선 4조에서도 중국의 런쯔웨이가 2위로 통과했으나 함께 달리던 라트비아의 로베르츠 즈베이니엑스를 손으로 밀친 것으로 확인되면서 실격되었구요.


    최민정의 경기 영상을 보면, 1위로 달리던 아리아나 폰타나와 2위로 달리던 킴부탱 선수의 사이로 무리하게 끼어드는 장면이 보였습니다. 팔꿈치로 킴 부탱 선수를 밀어내는 움직임도 확인됐구요. 킴 부탱의 팔 사용도 논란이 되고 있는데 고의성이 없었고, 아웃 레인보다 인 레인의 선수를 우선으로 보기 때문에 넘어간 것으로 보입니다.


    은메달을 놓친 것은 아깝습니다만, 심판진들의 공정한 판정 덕분에 서이라 선수가 3위임에도 결승에 진출했고, 라이벌로 알려졌던 중국 선수들이 대거 실격당하는 등 덕을 많이 보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은, 대회 첫날부터 아주 사소한 몸싸움까지도 비디오 판독을 하는 심판진의 모습이 화제가 되었고, 실격과 어드밴티지가 아주 많은 대회이기도 합니다. 따라서, 대회 시작부터 지금까지 심판진은 일관적이고 공정한 기준에 따라 판정하고 있는지에 대해서는 이견의 여지가 없다고 생각됩니다.


    쇼트트랙, 최민정의 실격 논란에 대해서는 변명의 여지가 없다고 보여집니다. 이번 쇼트트랙 심판진들이 몸싸움에 대해서 매우 엄격하게 판정을 내리고 있는 만큼, 앞으로 남은 경기를 펼쳐나가는 우리 선수들도 이에 유의해야겠습니다. 


    출처: http://dreamstorysnap.tistory.com/181 [Dreamstory Snap]


    #최민정,#중국,#서이라,#모습,#레인,#선수,#한톈위,#대회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 다음글 우리는 왜 컬링에 빠져들었을까
  • 이전글 진료비를 받지 않는 병원
  • 0    일상자유 지금 보시는 곳은 엑팔육 유저 커뮤니티 게시판 입니다. (자유게시물/뉴스/화제/간단유용) Mactopia 52
    1    일상자유 패러럴즈13에 마운틴라이온 설치 1 아이뱅크 123
    2    일상자유 10.13.3 부터 HDMI 2.0으로 4k@60hz 출력이 가능해진거 같습니다. ㄷㄷ 5 감자깡7 566
    0    일상자유 포르투갈의 작은교회 4 묵은지 92
    0    일상자유 퀴즈... 힌트 좀 더 주세요 (feat.좌절금지) 5 hybridgear 177
    0    일상자유 매직 트랙패드2 샀어요~! ㅎㅎㅎ 9 덱스털 207
    0    일상자유 와~ 이제는 교육도 하나요! 18 XEXEX 253
    0    일상자유 BMW x2 제조 공정 (30분 영상) 4 ZISQO 167
    1    일상자유 오랫만에 맥쓰사 들어가봤거든요 21 좌절금지 321
    1    일상자유 해외 사진가 초빙 사진 교육 안내 9 ZISQO 290
    1    일상자유 흔한 목장 알바녀 비주얼 5 아이브경 339
    0    일상자유 드레스 입은 소유 라인 1 아이브경 163
    2    일상자유 [Update] 10.13.4 개발자 베타3 업데이트 3 좌절금지 201
    0    일상자유 진료비를 받지 않는 병원 hybridgear 103
    0    일상자유 최민정의 실격, 편파판정 논란? JohnnyKim 119
    0    일상자유 우리는 왜 컬링에 빠져들었을까 JohnnyKim 76
    3    일상자유 여러분들은 커맥을 위해 얼만큼 노~오~력 을 하십니까? 9 좌절금지 224
    0    일상자유 스카이레이크X vs 커피레이크 12 플라타너스 248
    0    일상자유 레인지로버로 천문산 999계단 오르기 5 비주류 167
    0    일상자유 연말정산 결과는 다들 나오셨는지요? 2 비주류 115
    0    일상자유 아이유 뉴발란스 화보 1 아이브경 123
    0    일상자유 눈정화 동영상 하나 투척합니다 4 hybridgear 105
    1    일상자유 러시아 가보신분들--이거 진짜에요? 8 Mactopia 235
    0    일상자유 두근 두근 오늘은 택배가 오는 날 - Google Home Mini Mactopia 76
    0    일상자유 시골쥐의 서울 나들이 7 달쇠 164
    1    일상자유 블랙팬서의 약점 5 hybridgear 124
    0    일상자유 새로운 노인을 학대하다보니 7 balssa 161
    0    일상자유 이사후 일주일 만에 인터넷이 되네요. 2 애플맨 88
    0    일상자유 교만한 자의 최후 3 새털구름 141
    0    일상자유 [야시장]눈내리는 밤 5 달쇠 116
    0    일상자유 어? 하니 탁하고 금메달? 3 Mactopia 100
    0    일상자유 '벼랑 끝 몰려 자살' 의혹에 경찰 수사…'태움'이 뭐길래 hybridgear 66
    0    일상자유 크........ 이걸 다시 보다니.. 2 Mactopia 101
    0    일상자유 QE/CI가 잡혀있고 안 잡혀있고의 차이가 크네요. 2 비현군 152
    0    일상자유 도대체 이놈에 그래픽카드는 언제 안정화될까요? 11 키아누리눅스 308
    0    일상자유 커맥의 끝은 리얼맥이라는 말이 맞군요. 15 waterdrop 366
    1    일상자유 오랜만에 커맥 설치 해보려는데 많이 힘드네요 13 질서정연해 207
    0    일상자유 제사상에 에러.JPG 5 SenkovLee 165
    1    일상자유 까치까치 설날 4 matrix 132
    2    일상자유 [이주의 곡] 콜트콜텍 기타노동자 밴드 - 고공 1 hybridgear 125
    2    일상자유 커맥 업체 or 업자에 대해서 조심스레 이야기 해볼까 합니다. 5 좌절금지 373
    0    일상자유 애플로고만 뜨는게 안 익숙하네요..... 1 비현군 173
    1    일상자유 이제 집에 왔습니다. T.T 3 Mactopia 130
    0    일상자유 이건 언제봐도 대단한 임기응변 2 Mactopia 106
    0    일상자유 배려심은 없어 보이네요 1 Mactopia 167
    1    일상자유 삽질하다가.. 3 mrcq 76
    1    일상자유 연휴에 삽질을 안하니 간만에 여유롭습니다 ^^ 5 SCENT_HK 125
    0    일상자유 최고 어려운 주차장 4 Mactopia 142
    0    일상자유 미야자키 하야오 신작 <애벌레 보로> 메이킹 예고 영상 3 hybridgear 115
    1    일상자유 아름다운 바다 배경 5 Mactopia 123
    1    일상자유 5개국어 하는 것 보다 어렵다는 0개국어 3 Mactopia 14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