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86.CO.KR

100% 당첨매일매일 출석 도장 찍고 포인트 받아가세요
  • 일반모드 다크나이트모드 다크모드
    미국 달러
    1 USD 1000 KRW
    1129.37 1000
    1 0.885
    112.626 99.725
    6.9089 6.117
    0.87485 0.775
    0.78558 0.696
    7.81295 6.918
    4.1715 3.694
    1.3707 1.214
    Mon Dec 10 2018 7:43:05 UTC Informational purposes only.
    Extra Form
    공개 글쓴이가 전체공개한 글 입니다.
    민감게시물  
    알림!: 이 게시물은 네티즌 이슈/화제에서 커뮤니티으로 이동된 게시물 입니다

    1986년 8월 14일 서울특별시 강남구의 대형 룸살롱인 서진회관에서 일어난 집단 살인 사건,

    목포 출신 조직폭력배들의 사소한 술자리 시비가 희대의 패싸움 집단 살인 사건으로 커져

    반대파 조직원 4명이 살해되고 주범 2명은 처형되었다.

     

    1.gif

    주범 중 한명인 행동대원 고금석 체포 당시

    (체포 당시 22세, 사형 당시 25세) 

     

    2.gif

    서울목포파 행동대장 김동술 체포 당시

    (체포 당시 23세, 사형 당시 26세)

     

    당시 20대 초반에 불과했던 고금석과 김동술은 앞장서서 칼과 방망이를 들고

    상대파 8명이 회식 중이었던 방으로 들어가 4명을 칼로 찌르고

    방망이로 때려 죽이는 등 잔인하게 살해했다.

     

    3.gif

    86년 두목 장진석 (25세)과 행동대장 김동술 (23세) 체포모습 

     

    4.jpg

    이들은 도망치는 상대파 조직원까지 끝까지 쫒아가 살해했는데

    당시 복도는 전부 피바다여서 형사들도 잔인함에 치를 떨었다고 한다.

     

    5.png

    수배 중 이틀만에 체포되는 서진 룸살롱 집단 살인사건 가담자 중 한명인

    서울목포파 간부 양회룡 (당시 25세, 디스코클럽 운영)

     

    6.jpg

    체포 당시 두목 장진석 (왼쪽, 당시 25세)

    서울 목포파 행동대장 김동술 (당시 23세) 

     

    7.jpg

     

    서울로 압송되어 온 김동술과 고금석은 TV 카메라 앞에서도 고개를 뻣뻣이 들고

    전혀 반성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 충격을 주었다. 그러나 이들의 허세는 오래 가지 못해서

    재판에서 검사가 사형을 구형하자 엉엉 울면서 죽을 죄를 졌다고 하소연하는 등

    처량한 모습으로 돌변했다고 한다.

     

    주범 김동술과 고금석은 사건이 발생한 지 3년이 지난 1989년 8월 4일, 사형이 집행되었다.

    김동술을 집행할 때, 버튼을 눌렀는데도 바닥이 사라지지 않아,

    옆에 김동술을 내버려둔 채 교수대를 수리했다고 한다.

    김동술은 45분동안 덜덜 떨면서 누워 있다가 재집행을 받고 형장의 이슬로 사라졌다.

     

    이 사건의 가해자들을 보면 사건 당시를 기준으로 조직원들은 죄다 20대 초중반으로

    사형당한 2명, 김동술과 고금석은 사건 당시 23살, 22살에 불과해서

    이들의 잔인성은 담당 형사, 검사들에게 충격을 주었다.

    아이브경 님이 도움이 되셨다면 커피한잔(후원) 회원간 자유후원(커피웨어)란 ? 클릭 내 후원정보 업데이트 하러가기 클릭

    아이브경 님의 SIGNATURE

    ?

    남의 소중한 글들을 읽기 위해서 본인은 무엇을 했는지 생각 해보시길 바랍니다. 

    어떤 글을 적어야 할지 모르겠다고요? 그래서 무의미한 글을 작성하고 내가 읽고 싶은 글만 읽고 다시 먹튀 하고 싶으신가요?

    물론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그렇다고 해서 당신의 먹튀를 위해 사이트가 어지렵혀지는걸 바라볼수 없고 허용 할수는 없습니다. 

    간단히 말해서 본인이 야비하고 이기적인 마음을 가지면 그 만큼 활동하는 회원들도 여러분에게 같은 대응을 합니다. 

    약간은 불편 하더라도 정상적인 활동을 해주세요.

    레벨/포인트/활동 정보 글타래 : https://x86.co.kr/faq/2127080 /  https://x86.co.kr/faq/2547453 

    댓글 2
    Mactopia @아이브경

    다들 50대인줄...


    ★커피한잔 보내기(클릭)★
      Mactopia님에게 따뜻한 마음으로 전달돨것입니다.

      https://x86.co.kr/faq/1610191

    돌팍 @아이브경

    86년이면 내가 몇 살 때 이었더라..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 다음글 인위적으로 만든 과일 채소들 [2]
  • 이전글 복날 때마다 반복되는 논쟁
  • 뉴스화제 남자들이 원하는 몸매 5 아이브경 70
    뉴스화제 바이크 볼 최고의 후미등 2 아이브경 42
    뉴스화제 한때 아프리카에서 잘나가던 국가 3 아이브경 59
    뉴스화제 뿔이 특이한 염소 1 아이브경 52
    뉴스화제 부산 버스정류장 깨알서비스 1 아이브경 42
    뉴스화제 와 몸짱들 운동능력이 ㄷㄷ 5 아이브경 74
    뉴스화제 고객이 지쳐 포기할 때까지 기다리는 현대차 7 아이브경 82
    뉴스화제 1인실 같은 2인실 5 아이브경 111
    뉴스화제 호날두 영입소식에 이탈리아 노동자들 파업 2 땍꽁 97
    뉴스화제 LG전자 방화복 세탁기 1 Mactopia 57
    뉴스화제 뷔페미니즘 살인면허 32
    뉴스화제 오백원이 잘못했네 2 Mactopia 53
    뉴스화제 요즘 폐지 수집 차량 2 아이브경 57
    뉴스화제 26년 전 은행 직원 아이브경 53
    뉴스화제 정말 알수없는 새끼 아이브경 47
    뉴스화제 버스에서 칼들고 인증한 워마드 1 아이브경 57
    뉴스화제 열차 테러 진압 훈련 아이브경 46
    뉴스화제 두 여자의 밀당 ㅗㅜㅑ 1 아이브경 95
    뉴스화제 실제 소닉 ㅗㅜㅑ 3 아이브경 63
    뉴스화제 주인이 사라지는 모습을 본 댕댕이 1 아이브경 49
    뉴스화제 밀폐형 주차장 2 아이브경 66
    뉴스화제 신박한 아이템 코지마 21
    뉴스화제 인생 뭐 그까이꺼..뭐 ㅜ.ㅜ 코지마 16
    뉴스화제 센스 넘치는 대드풀 코지마 22
    뉴스화제 말 급제동 실력 코지마 25
    뉴스화제 거슬리내 요놈 코지마 24
    뉴스화제 바지가 안들어감 코지마 32
    뉴스화제 음바페 팬서비스 코지마 29
    뉴스화제 신박한 수박 자르기 1 코지마 37
    뉴스화제 화장 기술의 범죄 3 코지마 50
    뉴스화제 대륙의 수박춤 1 코지마 42
    뉴스화제 일본 여자 아이돌의 투구 3 아이브경 105
    뉴스화제 한국 스페인 이탈리아 비교 3 아이브경 50
    뉴스화제 퀴어축제에서 나눠주는 것 2 아이브경 106
    뉴스화제 철봉운동 난이도 최상 아이브경 65
    뉴스화제 27명의 난민을 받은 일본 1 아이브경 84
    뉴스화제 추억의 수업 시간표 1 아이브경 57
    뉴스화제 오늘자 KBS 뉴스 커여운 여자 10 아이브경 219
    뉴스화제 과감한 무단횡단 3 아이브경 74
    뉴스화제 가짜로 우는 엄마를 달래기 1 아이브경 79
    뉴스화제 흔히 과일로 착각하고 있는 채소들 5 아이브경 121
    뉴스화제 조선을 방문한 영국인의 그림 1 아이브경 129
    뉴스화제 무례한 트럼프? 3 아이브경 47
    뉴스화제 페북에서 따봉 8만개 받은 글 2 아이브경 88
    뉴스화제 6년만에 밝혀진 사망 원인 1 아이브경 77
    뉴스화제 복날 때마다 반복되는 논쟁 아이브경 48
    뉴스화제 86년 서진 룸살롱 살인사건 범인들 2 아이브경 98
    뉴스화제 인위적으로 만든 과일 채소들 2 아이브경 57
    뉴스화제 카톡 보내기 취소 기능 도입 6 아이브경 133
    뉴스화제 편의점 매출 구조 예시 1 Mactopia 96
    1 - 39 - 37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