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86.CO.KR

100% 당첨매일매일 출석 도장 찍고 포인트 받아가세요
  • 일반모드 다크나이트모드 다크모드
    직구 지름 도우미
    미국 달러
    1 USD 1000 KRW
    1127.49 1000
    1 0.887
    112.506 99.784
    6.8951 6.115
    0.88006 0.781
    0.79131 0.702
    7.81903 6.935
    4.1945 3.72
    1.3705 1.216
    Tue Dec 18 2018 22:11:51 UTC Informational purposes only.
    Extra Form
    공개 글쓴이가 전체공개한 글 입니다.
    민감게시물  
    알림!: 이 게시물은 네티즌 이슈/화제에서 커뮤니티으로 이동된 게시물 입니다

    http://m.pann.nate.com/talk/201878116

    제목 그대로입니다. -_-

     

    저는 스물 아홉 여자친구는 스물 다섯입니다.

    저랑 여자친구랑 사귄지는 2년정도 되었고 현재 결혼까지도 생각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여친이 몸도 가냘프고 성격도 여성스러운게 딱 제 이상형이라 반하게 됐거든요.

    정말 천상 여자구나 생각했습니다.

     

    사귀면서도 요리 잘하고 다정다감하고 제가 뭐라고 말만해도 눈물 뚝뚝 떨굴정도로 여린여자였습니다.

     


    근데 제가 잘못 알고 있었던걸까요?? 아니면 점점 본성이 나오는걸까요??

    여친이 요즘들어 자꾸 저를 때립니다..

     

    그것도 그냥 팔, 다리를 때리는 것이 아니라 제 중요한 부위를 때립니다.;;;;

     

     


    처음에는 제 방에서 같이 티비보다가 저한테 묻더군요. 

     

    그 드라마가 추노였는데 장면이 윤지민이 지붕위에 올라가있는 김지석의 거기를 걷어차자 김지민이 바닥에 떨어져서는 거기를 부여잡고 뒹굴러다니는 장면이었습니다.

     

    그거 보고 여친이랑 같이 한참 깔깔대고 웃었는데, 여친이 

     

    "오빠도 여자한테 거기 맞아봤어요?ㅋㅋㅋ" 하길래

     

    "어. 어릴때 태권도장에서 대련하다가 여자애한테 맞아봤어."

     

    "아... 많이 아팠어요??"

     

    "그럼. 한대 차이고는 대련도 못하고 바닥에 누워있었어. 근데 걔는 상습적이더라. 대련할때마다 자꾸만 일부러 거기를 걷어차."

     

    "와, 뭐 그런 여자가 다 있어요??"

     

    "그러게. 세상엔 별 사람 다 있으니깐.ㅋㅋ 그래도 얼굴은 꽤 예뻤는데 ㅋㅋㅋ"

     

    했더니 여친이 또 토라진 척 하고ㅋㅋ 이런 식의 대화였습니다. 

    이때까지만 해도 저의 앞날을 몰랐습니다.;;;

     

     

     

    그리고 나서 얼마후에, 티비에서 영화가 나오길래 봤는데 그영화가 김하늘 나오는 동갑내기 과외하기 였습니다.

     

    마지막 장면에 보면 김하늘이 깡패 두목 다리사이 급소를 걷어차는 장면이 나오죠. 여친이 그거를 보고 또 한참 웃더니 저한테 

     

    "오빠, 남자들 거기 맞으면 진짜 아파요??"

     

    하고 묻더군요. 그래서 저는 

     

    "그럼. 아무리 효도르라도 니가 걷어차면 거기 부여잡고 니 앞에 무릎꿇어야되 ㅋㅋㅋ"

     

    라고 했죠.

    여친은 너무 신기하고 재밌다면서;;;

     

    자기도 한번만 차보면 안되냐고 그러는겁니다;;;

     

    저는 처음에는 당연히 안된다고 했지만 여친은 이상한 남자들 만났을 때 호신술로도 쓸수 있다고 저를 설득하더군요.

     

    저에겐 눈에 넣어도 안 아픈 여친이고, 또 살짝만 찬다고 하길래 한번 해보라고 허락했습니다.

     

    제 여친의 가느다란 팔다리로 뭐 해봤자 얼마나 아프겠냐는 생각도 좀 있었구요. 여친 발목이 진짜 차면 부러질듯이 가늘거든요.. 


    제 방에서 여친이 저보고 뒷짐지고 서 있으라고 하더군요. 

     

    그러더니 발등으로 제 거기를 톡 건드리더군요. 뭐 살짝 맞아서 별로 아프진 않았는데 여친이 막 많이 아프냐면서 까르르 웃는 모습이 어찌나 귀여운지...

     

    호신술 교육이랍시고 남자의 급소는 윗부분이 아니라 밑에 있는 알 두개다 이런걸 또 친절하게 설명해줬죠..;;;

     

     

    처음에 차이고 나서 별로 안아프다고 했더니 여친이 이번엔 꽤 세게 차더군요. 여친 발등이 정확히 제 알들을 올려쳤고, 저는 거기를 움켜쥐고 무릎을 꿇었습니다. 

    아무리 가냘픈 여자라고 해도 거기가 급소는 급손가 봅니다.;;

     

     

    여친은 남자가 뭘 그런걸로 엄살이냐면서 까르르 웃는데, 제가 콩깍지가 씌이긴 했나봅니다. 그 모습도 너무 귀여워 보이더군요.

     

     


    그 후로 가끔 티비 보다가 그런 장면이 나올때면 여친이 또 차보겠다고 그럽니다.;;

     

    근데 드라마나 영화엔 그런 장면이 왜 그렇게 많은건지;;;

     

    아이언맨2에도 나오고 007에도 나오고, 며칠전에 드라마 '국가가 부른다'에서도 이수경이 거기를 걷어차는 장면이;;; 

     

    여친은 그런거만 나오면 너무 깔깔대면서 즐거워하고 저는또 오늘도 내가 실습대상이 되겠구나 생각합니다. ㅠㅠ

     

     

     

    아무튼 그런데 요즘은 여친이랑 모텔에 가거나 여친이 제 방에 놀러오거나 할때 침대에 같이 누웠다만 하면 갑자기 발로 제 거기를 걷어찹니다.

     

    주먹이나 손바닥으로 치기도 합니다;;; 그러고는 까르르 웃죠.

    여친이 그렇게 사랑스럽게 웃는 모습을 보면 저는 또 화도 못내겠습니다.;;

     

     


    얼마전에는 여친이 집에 놀러왔는데 제가 혼자 자면서 몇 시에 깨워달라고 여친한테 부탁했는데,

     

    여친이 제가 시간이 되서 깨워도 잘 안 일어나자 갑자기 제 거기를 주먹으로 쳐서 깨우더군요;;;

    전 영문도 모르고 자다가 봉변 당했습니다.;;

     

    물론 잠은 완전히 달아났구요.


    여친은 한번에 벌떡 일어나니 참 좋은 방법이라고, 남자들 깨울때는 알람도 필요없겠다고 웃으면서 결혼하면 아침마다 이렇게 깨워줘야겠다고 하더군요;;

     

     


    최근에는 또 둘이 관계 전에 또 차보자고 하더니 무릎으로 제 거기를 올려찼습니다.

    무릎은 여친 뼈가 가늘고 뽀죡한 편이라서 꽤나 아팠습니다;;

     

    그리고 제가 막 본능적으로 엉덩이를 뒤로 빼거나 하면 눈 감게 하고 걷어찹디다 ;;;

     

     

    이게 뭐하는짓인가 싶다가도 너무 즐거워하는 여친을 보면 이정도 아픈거는 참을 수 있다고 생각도 들고;;;

     

     


    지하철이나 사람듦 많은데서 길가다가도 슬쩍슬쩍 다른사람은 못보게 티안나게 급소를 때리고는 제가 아파하고 당황하는거 보면 까르르 해맑게 웃는데, 사람들 많은데서 뭐라고 하기도 그렇고 참 난감합니다. ;;;

     

    지하철에 여친이 앉아있고 제가 서있고 하면 여친은 첨엔 귀엽게 주먹으로 배 때리는 척하면서 제 거기를 때립니다. 사람 많아서 둘다 서있거나 하면 여친이랑 둘이 마주보고 서있게 되잖아요. 그럴때면 은근슬쩍 무릎으로 올려찍고 합니다. 그러고는 자기는 모른척 합니다. ㅠㅠ

      

     

    그리고 이제는 전문가가 되어서 완급조절을 잘하는지, 때리는 세기를 적당히 조절해서 밖에서 때릴때는 아랫배가 사르르 아프긴 한데 그렇다고 못 견딜정도는 아닌 딱 그정도로만 때립니다 -_- 처음과 달리 이젠 미스도 없구요. 정확하게 때립니다 ㅠㅠ

     

    때리는 것도 발, 무릎, 주먹, 손바닥, 팔꿈치 등 상황에 맞게 자신의 모든 신체를 이용해 가리지 않고 때립니다. ;;;  어떨때는 손가락으로 튕기기도 하구요. ㅠㅠ

     

     

     

     


    제가 생각해봤는데 아무래도 이거 여친이 사디즘인가하는 그런 성향이 있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군요..-_- 

     

    천상 여자인 제 여친이 이럴 줄은 꿈에도 몰랐습니다.;;;

     

     

    하지만 저는 지금 여친을 너무 많이 사랑하고 있고 그래서 정말 놓치고 싶지 않거든요..

     

    이런 여자친구 어떻게 해야 할까요??

     

    손붙잡고 병원에 데려가서 상담이라도 받아봐야하는 걸까요??


    #이수경,#대련,#급소,#그영화,#김지석,#김지민,#티비,#김하늘,#아이언맨2,#국가가_부른다,#윤지민,#한대_차이고,#부위,#장면,#효도르라도,#생각,#호신술,#남자들,#얼마전,#남자

    이 글 한줄요약
    그 드라마가 추노였는데 장면이 윤지민이 지붕위에 올라가있는 김지석의 거기를 걷어차자 김지민이 바닥에 떨어져서는 거기를 부여잡고 뒹굴러다니는 장면이었습니다.아이언맨2에도 나오고 007에도 나오고, 며칠전에 드라마 '국가가 부른다'에서도 이수경이 거기를 걷어차는 장면이;;; 아무튼 그런데 요즘은 여친이랑 모텔에 가거나 여친이 제 방에 놀러오거나 할때 침대에 같이 누웠다만 하면 갑자기 발로 제 거기를 걷어찹니다.

    돌팍 님의 SIGNATURE

    profile

    GIGABYTE GA-B75-D3V / XEON E3 1230 V2/ 16GB / GTX 760

    Broadcom BCM94360CD / Bravotec STEALTH FX White

    Apple Bluetooth keybord / Apple Magic Mouse

    OSX 10.12.4 Sierra / Clover Bootloader

    댓글 8
    Mactopia @돌팍
    이거 ㅋㅋㅋㅋㅋ 웃깁니다.. 근데...

    "남자들 깨울때는 알람도 필요없겠다고 웃으면서"

    이 부분을 글쓴이가 너무 간과 하는 듯 하네요.

    ★커피한잔 보내기(클릭)★
      Mactopia님에게 따뜻한 마음으로 전달돨것입니다.

      https://x86.co.kr/faq/1610191

    살인면허 @돌팍
    잘 만나신 듯.
    여자는 S 남자는 M
    두 분 천생연분이세요.
    바람불면 @돌팍

    네이트 댓글 잼있게 읽었습니다 

    콩깍지도  이 정도면 병 입니다.

    퓨리온 @돌팍
    이건 여자가 문제가 아니라 남자가 문제네요.
    남자가 반응을 재밌게 하니 자꾸 반복하는거지 화끈하게 한번 성질내면 안할겁니다.
    아니면 입장 바꿔서 해보시던지...

    ★커피한잔 보내기(클릭)★
      퓨리온님에게 따뜻한 마음으로 전달돨것입니다.

      신한은행 110-432-546235

    돌팍 @퓨리온 이건 여자가 문제가 아니라 남자가 문제네요. 남자가 반응을 재밌게 하니 자꾸 반복하는거지 화끈하게 한번 성질내면 안할겁니다. 아니면 입장 바.......( ⊶ 275)

    입장 바꿔서 남자가 여자 그곳을 걷어찬다면,

    아마 앞으로 한달간 잠자리 거부 사태가 오지않을까 아마 그걸 염려 하는것 같은데요.

    제러스 @돌팍
    미쳤네요. 둘다...
    XEXEX @돌팍
    둘이 잘 맞으면 되는 것이기는 한데요.
    저러다 어느 순간에 너무 세게 치면 사람 잡을까봐 겁나네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 다음글 7, 3시리즈도 화재라네용 ㅠㅠ [1]
  • 이전글 15년 성실 하청의 결말 [3]
  • 0    일상자유 지금 보시는 곳은 엑팔육 유저 커뮤니티 게시판 입니다. (자유게시물/뉴스/화제/간단유용) Mactopia 59
    0    뉴스화제 아우리엘 코스프레 Novicean 44
    0    뉴스화제 인강 강사가 된 계기 2 Novicean 63
    0    뉴스화제 생존력 만렙의 17세 소녀 이야기 1 Novicean 79
    0    뉴스화제 기무사 소령 클라스 아이브경 45
    0    뉴스화제 가정교육의 중요성 2 아이브경 59
    0    뉴스화제 드디어 열리기 시작한 바나나 아이브경 47
    0    뉴스화제 알콜성 치매 1위 국가 1 아이브경 54
    0    뉴스화제 성룡 30년간 외모 변천사 아이브경 42
    0    뉴스화제 도쿄 지하의 배수시설 규모 1 아이브경 95
    1    뉴스화제 영국에서 1860년에 제작된 세계지도 아이브경 65
    0    뉴스화제 지식인 해킨토시 시레아 설치 문의 4 Mactopia 76
    0    뉴스화제 요즘 남자들이 결혼을 기피하는 6가지 이유 Novicean 45
    0    뉴스화제 논란중인 서울시 대대적 몰카 조사 결과 Novicean 37
    0    뉴스화제 BJ보겸이 돈을 많이 버는 이유 Novicean 77
    0    뉴스화제 남편이 용돈으로 게임기 산 후 아내와의 카톡 4 Novicean 96
    0    뉴스화제 진정한 지휘관 Novicean 40
    0    뉴스화제 흔한 코스프레 ㅊㅈ Novicean 48
    0    뉴스화제 트와이스 인성논란 Novicean 61
    0    뉴스화제 피서객의 일침 2 Novicean 46
    0    뉴스화제 미국판 상남자의 100분 토론 Novicean 42
    1    뉴스화제 고퀄 드래곤볼 코스프레 1 Novicean 47
    0    뉴스화제 남자들만의 특권 Novicean 61
    0    뉴스화제 일본의 중성미자 관측 시설 2 아이브경 41
    0    뉴스화제 스마트폰 모조품 구별법 2 아이브경 50
    0    뉴스화제 주인님 이 새끼가 그랬어 3 아이브경 62
    0    뉴스화제 오토바이 운전자의 비접촉 사고 주장 4 아이브경 71
    0    뉴스화제 스마트폰 빨라지는 꿀팁 2 아이브경 55
    0    뉴스화제 15년 성실 하청의 결말 3 아이브경 125
    0    뉴스화제 여친의 성적 취향이 이상한 것 같습니다 8 돌팍 130
    0    뉴스화제 7, 3시리즈도 화재라네용 ㅠㅠ 1 가림아빠 14
    0    뉴스화제 게임하다 와이프한테 걸린 유부남 아이브경 49
    0    뉴스화제 소기업에 들어가면 안 되는 이유 아이브경 39
    0    뉴스화제 이사갈때 남은 쓰레기봉투 처리팁 아이브경 39
    0    뉴스화제 치아 교정의 위엄 아이브경 39
    1    뉴스화제 워마드 관련 편파수사가 맞네요 살인면허 27
    0    뉴스화제 jtbc드라마근황 Novicean 36
    0    뉴스화제 우리나라만 화재가 많은 이유 1 Novicean 37
    0    뉴스화제 보험사가 주장하는 쌍방과실 사고 2 Novicean 36
    0    뉴스화제 습관적 지각생의 거짓말 Novicean 41
    0    뉴스화제 비행기에서 내 좌석을 차던 아이의 최후 1 Novicean 72
    0    뉴스화제 2차대전 종전 후 프랑스 Novicean 40
    0    뉴스화제 결혼을 포기한 요즘 청춘들 1 Novicean 53
    2    뉴스화제 동네 아줌마들이 생각하는 가정주부 Novicean 59
    1    뉴스화제 전 다음 생이 한국만 아니면 돼요 Novicean 53
    0    뉴스화제 연하한테 고백받는 만화 Novicean 51
    0    뉴스화제 여성운동가 오세라비 1 Novicean 170
    0    뉴스화제 미국 중산층이 몰락한 이유 3 Novicean 102
    0    뉴스화제 치아 골다공증 1 아이브경 51
    0    뉴스화제 공포의 회전목마 아이브경 41
    0    뉴스화제 서강대학교의 자랑 아이브경 45
    1 - 49 - 379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