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 당첨매일매일 출석 도장 찍고 포인트 받아가세요
  • X86 iQuiz
    게시판 공지를 숙지하였습니다.  
    권한 글쓴이가 전체공개한 글 입니다.
    감정

    About 아이브경 ( 팔로워 0 / 팔로잉 0)

    X86 에서 열정 페이로 근무중인 알바입니다.

     

    3.jpg

     

     

     

    할아버지 한분이 가게로 들어오셨는데 얼핏 봐도 뭘 사러온 건 아닌것 같아 보였습니다. 

    "손님 무슨 일 때문에 그러세요?" 

    "아 저..물 좀 마실수 있을까요?" 

    "판매하는 생수는 저쪽에 있습니다" 

    "......" 

    보통 편의점에서는 생수 판매를 위해 식수는 제공을 하지 않습니다. 

    그런데 이 할아버지께서 돈이 있는것같지 않더라구요. 

    그래서 카운터 뒤에서 종이컵 하나를 꺼내어 제가 마시는 물을 한컵 따라드렸는데 목이 얼마나 마르셨는지 허겁지겁 들이키시더군요. 

    한컵 더 따라드리니 감사하다고 말씀하시며 다 드십니다. 

    그러면서 ㅇㅇ중학교 어디에 있냐고 물으시더라구요. 

    잘모르겠다고 하니 난감한 표정을 지으시며 '꼭 가야하는데' 하고 중얼거리십니다. 

    그러면서 밖으로 나가시는데 마음이 편치 않더군요. 

    따라나가보니 폐지가 가득 실린 조그만 자전거 한대앞에 쪼그려 앉아계십니다. 

    자전거 손잡이에는 빈캔을 담은 비닐꾸러미가 매어져있구요. 

    "할아버지. 그 ㅇㅇ중학교 왜가셔야돼요?" 

    "박스 주으러다니다가 여기까지 왔는데 길을 잃어서..." 

    폐지 주으러 돌아다니시다 너무 멀리까지 오신 모양입니다. 

    "잠깐만 계셔보세요" 

    하고 스마트폰으로 그 할아버지가 이야기한 중학교를 검색해봤는데 이건 멀어도 너무 먼겁니다. 

    "할아버지. 거기서 여기까지 어떻게 오셨어요?" 

    "그냥 왔는데 여기가 어딘줄을 모르겠네.." 

    제가 해결할 수 없는 문제같아 가까운 지구대에 전화를 했습니다. 

    할아버지 한분이 길을 잃으셨는데 도움이 필요하다고 하니 알겠다고 하시고 2분만에 경찰차가 도착했습니다. 

    경찰관께 간단히 상황 설명드리니 경찰분이 할아버지께 성함 나이 주소 등을 묻는데 할아버지께서 치매가 있으신지 대답을 잘 못하십니다. 

    본인 나이도 모르시고 이름도 까먹으시고... 

    경찰관 두분도 난감해하십니다. 

    다시 주소를 물어보니 처음 이야기했던 중학교가 아닌 그나마 좀 가까운 아파트 이름을 말씀하십니다. 

    동이랑 호수는 모르고 아파트 이름만... 

    한참 그러다가 밖이 추워서 제가게 안에서 다시 취조?ㅋ 

    겨우겨우 본인 이름 기억해내시어 경찰이 전화로 경찰서에 확인해 주소까지 알아냈습니다. 

    이제 다 끝났구나 싶었는데 이 할아버지께서 폐지 실린 자전거를 놔두고 갈수가 없다고 하십니다. 

    경찰관이 일단 집에 모셔다 드릴테니 들어가시고 내일 찾으러 오라고 이야기하는데 여기 어딘지 몰라서 못 찾아온다고 그냥 본인이 끌고가신다고 합니다. 

    경찰차에 그 박스가 가득 실린 자전거는 도저히 실을수가 없어서 또 난감해집니다. 

    박스를 내려놓고 자전거만 트렁크에 싣고 가면 어떠겠냐고 하니 본인께서 고생해서 모은 폐지를 놔두고 가지를 못하겠는지 그냥 자전거 끌고 혼자 가시겠답니다. 

    이 추운 날씨에 상당히 먼거리이고 자전거에 실린 폐지의 무게도 상당해서 아직 청춘?인 제가 끌기에도 무거운데 도저히 무리입니다. 

    아무리 설득해서 안되겠길래 제가 가게로 들어가 카운터에서 만원짜리 두장을 가지고 나왔습니다. 

    "할아버지. 이 박스 저한테 파세요. 어차피 이거 다른데로 팔러가셔야 하잖아요." 

    하고 2만원을 손에 쥐어드렸습니다. 

    옆에 계신 경찰분들도 얼른 돈받고 파시라고ㅎ 

    "어이구 무슨 돈을..." 하시며 결국 저에게 그 박스들을 파셨죠. 

    경찰분들이 자전거에 실린 박스랑 캔을 제가게 옆에다 내리시고 자전거는 경찰차에 실으셨습니다. 

    경찰분들이 저에게 고맙다 인사하시고 저도 고생 많으셨다 인사드리고 할아버지께 조심히 잘 들어가시라 인사드리고 마무리 되었네요. 

    잘들어가셨을테죠? 

    인터넷에 견찰 견찰 하는 소리 많은데 이렇게 친절하게 잘 도와주시는 경찰분들이 더 많은 거 같습니다. 
      
      
    출처 : http://mlbpark.donga.com/mp/b.php?p=1&b=bullpen&id=201711110010880461&select=&query=&user=&site=&reply=&source=&sig=h6jBSY21i3DRKfX@hcaXGY-gjhlq

     

     

    • HOT Comments 이글에 핫코멘트가 있으며 클릭하시면 바로 이동합니다. (추천 수 : 1 이상)


    No 감정 제목 저장 권한 조회 닉네임 8로
    공지
    SNS 계정 로그인 기능 중지 : 이메일 로그인으로 변경 103 Lv -10 2624 mactopia
    공지
    X86 금화 포인트 지급 이벤트 - 빤딱이 달기 113 공개 4284 mactopia
    공지
    이슈/토론/사회/정치 게시판 규칙안내 공개 229 mactopia
    397 뉴스 | 강원랜드 최종합격자 518명 모두 청탁 대상자였다 5 공개 172 hybri 0
    396 뉴스 | 지진 대피소 못 들어가는 반려동물들…“동물도 생명”vs“사람부터 살자” 6 공개 151 hybri 0
    395 샤우팅 | [펌]문재인 정부의 351분, 업데이트.jpg 1 공개 92 아이브경 0
    394 샤우팅 | 공무원 합격하니 태도 돌변해 결혼하자는 여친 5 Lv 1 115 돌팍 0
    393 샤우팅 | 지진에 대한 온도 차이. 2 공개 100 macto 0
    392 샤우팅 | 동대구역 앞에서 할복하겠다고 했는데... 3 공개 146 돌팍 0
    391 뉴스 | 검찰, 원유철 의원 사무실‧회계 담당 자택 압수수색…1억원 수수 의혹 3 공개 116 macto 0
    390 샤우팅 | 가장 효과적인 지진알리미 1 공개 89 macto 0
    389 샤우팅 | 해외에서 문제생기면 일본대사관에 가라? 4 공개 72 아이브경 0
    388 뉴스 | “이명박 정부, 선거 개표조작 프로그램 보유” 6 공개 191 macto 0
    387 샤우팅 | 해외 한국 대사관 수준.....jpg 3 공개 130 아이브경 0
    386 샤우팅 | 캐나다 소방차의 위엄.gif 3 공개 139 아이브경 0
    385 샤우팅 | 故 김주혁 차량 블랙박스 1 공개 84 아이브경 0
    384 샤우팅 | “응급실 근무하면서 많이 맞았어요.” 2 공개 63 아이브경 0
    383 뉴스 | 최순실 2심서 징역 3년 4 공개 100 비주류 0
    382 샤우팅 | MBC 노조의 눈물 1 공개 57 macto 0
    381 뉴스 | [단독] “이명박 해외 계좌 찾았다” 1 공개 105 macto 0
    » 샤우팅 | 편의점 사장과 폐지 줍는 할아버지의 이야기.jpg 1 공개 64 아이브경 0
    379 샤우팅 | 하루에 평균 5명이 일하다 사망하는 나라.jpg 2 공개 85 아이브경 0
    378 샤우팅 | 공정위 근무하시는분의 김상조 위원장 이야기.jpg 1 공개 40 아이브경 0
    377 샤우팅 | 북한이 무서운게 아니다. 공개 71 macto 0
    376 샤우팅 | 한식 뷔페하다 망한 썰 4 공개 109 아이브경 0
    375 샤우팅 | 역대급 외교왕 1 공개 87 macto 0
    374 뉴스 | ‘이명박 출국 금지’ 청와대 국민청원, 뜨거운 열기 공개 149 hybri 0
    373 샤우팅 | 정치인들이 싸우지 않고 단합 하는 모습은 참 보기 좋습니다. 1 공개 97 macto 0
    372 샤우팅 | 김관진이 사는법 1 공개 125 macto 0
    371 샤우팅 | 이미지랑 넘나 반전이라서 당황한 대통령 트럼프.... 1 공개 118 아이브경 0
    370 샤우팅 | 일본 전문가가 분석한 독도새우.jpg 2 공개 100 아이브경 0
    369 뉴스 | 안철수 "트럼프, 文대통령에 굉장히 불만 많다고 해" 1 공개 97 macto 0
    368 샤우팅 | 홍준표 소원 이뤘네요. 공개 83 macto 0
    367 뉴스 | [한미정상회담] '함께, We Go Together'..심야까지 우의 다진 국빈만찬 공개 27 macto 0
    366 뉴스 | 安 '마이웨이'에 호남·동교동 '부글부글'..내홍 격화(종합2보) 공개 39 macto 0
    365 샤우팅 | 제주 흑돼지를 탄생시킨 분.jpg 공개 74 아이브경 0
    364 샤우팅 | 일반 회사들 막내의 점심시간.jpg 1 공개 66 아이브경 0
    363 뉴스 | 친박에 대한 비박의 일갈! 공개 114 macto 0
    362 뉴스 | [단독] 美 맥매스터 "韓 동의 없이 대북 군사행동 못해..'코리아 패싱' 없다" 1 공개 85 macto 0
    361 샤우팅 | BJ 수익 6 공개 144 macto 0
    360 뉴스 | [단독] 벗겨지는 '화이트리스트'…삼성 미래전략실이 주도 '충격' 공개 77 macto 0
    359 뉴스 | 이재만 "박근혜 지시로 국정원 돈 받았다" 4 공개 90 macto 0
    358 뉴스 | [단독] '우병우 감찰' 우병우에 속속?..추명호와 수백회 통화 공개 23 macto 0
  •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