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86 통합검색
X86.CO.KR
100% 당첨매일매일 출석 도장 찍고 포인트 받아가세요
  • Extra Form
    제한 글쓴이가 전체공개한 글 입니다.
    민감글  

    99A02B375A6A379D311F4E


    제가 일년전에 월세 계약을 1년을 했습니다. 오피스텔 건물의 원룸입니다.

    사정이 생겨서 1년을 다 채우지 못하고 한달 반 정도 일찍 방을 빼도 될지 집주인에게 물어보니, 방이 나가게 되면 방을 뺄 수 있도록 해준다고 했어요. 그동안 부동산에서도 몇 번 집을 보러왔고요.

    하지만 계약이 됬다는 연락은 오지 않았고, 그 사이에 저희는 짐을 빼두었습니다.

    필요한 짐은 몇 가지 남겨 두고 방이 나가지 않으면 그동안 잠깐 잠깐 왔다갔다 할 생각이었는데, 저희가 집에 있지 않은 날 부동산에서 집을 보러왔다고 비밀번호를 알려달라고 하길래 알려주게 되었습니다.

     

    그 날 이 후 5일정도 지난 후 집에 들어가려 가보니 비밀번호가 바뀌어 있었고, 관리실에 문의해보니 임의로 비밀번호를 바꿔두었던 것이었습니다.

    심지어 관리아저씨가 알려준 비밀번호로 문을 열고 들어가니 두고 왔던 물건들도 완전히 사라지고 없는 상태였습니다.

    아무말도없이 비밀번호도 바꾸고 물건도 뺀 것에 대해 너무 화가나서, 건물 사무실에 전화해 혹시 저희 방이 빠진거냐 물었더니 그건 아니지만 관리차원에서 비밀번호를 바꿨다. 물건도 없어지진 않았지 않냐 오히려 큰소리를 내며 죄송하다는 말 한마디 하지 않더군요.

    없어진 물건이 있으면 배상해주면 되지 않냐 하며 오히려 제가 잘못했다는 듯이 큰소리를 내더군요. 물건은 창고에 넣어져 있어서 찾긴 했어요.

     

    저는 그래도 아직 방을 아예 뺀 것도 아니고 저희 집인데 비밀번호를 바꾸시는건 말도안되지 않냐, 심지어 그 안의 물건을 치운건 더 문제가 되는 것 같다고 하며, 관리차원이라고 친다면 비밀번호 바꾼걸 미리 공지해줘야하지 않냐 물었지만,

    돌아오는 소리는 죄송하다가 아닌 집을 관리하는 관리자로써 당연한 것이라는 말과 없어진 것이 있으면 보상해주면 되지 않냐 뿐이었습니다.

    아무리 생각해도 화도 나고 계약상 아직 우리집인데 마음대로 침입하고 물건까지 치운것이 용서가 되지 않아, 그러면 당장 방을 빼달라고 했지만 그럴거면 계약서 상 날짜까지의 월세를 미리 다 납입을 한다면 보증금을 돌려주고 방을 빼주겠다는 말만 되풀이 했습니다.

     

    중간에 방이 빠지면 방을 빼주겠다고 하셨는데, 빠질 수도 있는 방을 뭐하러 미리 월세를 다 지불하고 빼겠냐고, 아직 저희집인데 말도 없이 비밀번호를 바꾸고 침입한 것에 대해 참을 수 없어 방을 빼달라고 요청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그쪽에서 잘못한게 맞지 않냐고 말씀드리자 그럼 법적으로 하시겠다는 것이냐며 그럼 법적으로 해보라고 뻔뻔한 입장을 내세우더군요.

    이 일이 있고 한 달 정도가 지난 후 집에 갈 일이 생겨 그 때 알려줬던 그 비밀번호를 쳐보니 문이 또 안열리더군요?

    그래서 혹시나 방계약이 완료된 것인지 네이버에 그 건물이름을 쳐보니 저희 집을 내놓았을 때의 확인 매물 날짜는 11.28 이었는데 오늘 확인해본 결과는 12.30 으로 바뀌어있더군요.

     

    그리고 저희 밑에 집에 아는 사람이 사는데 그 분도 저희가 나가겠다고 방을 내놓고 보름정도 후에 방을 같이 내놓았습니다. 그게 생각이 나서 그 분께 여쭈어보니 그 분의 집은 계약이 완료되었다고 연락이 왔다고 하더군요.

    분명 방구조도 같고 제가 먼저 방을 내놓은 것인데 저희 방이 먼저 계약이 되지 않은 것이 납득이 가지 않아 다시 전화로 문의해보니, 계약 담당자가 자리에 없는지 그때 이야기 했던 남자분이 아닌 다른 여직원이 받아서는 저희집 계약은 안된게 맞다고만 하더라고요.

    그래서 밑에 집 이야기를 하며 말이 안되지 않냐고 말씀드리니, 말을 제대로 하시지 못하고 얼버무리셔서 혹시 그때 전화로 비밀번호 바꾼일에 대해 언쟁이 있어서 그런 것이냐고 솔직히 그것밖에 이유가 없지 않냐고 했더니 아무말도 못하시더군요.

    그래서 그건 솔직히 그쪽에서 잘못한게 맞지 않냐고 했더니 그건 그렇죠.. 라는 말만 되풀이 하더군요.

    계약기간이 보름정도밖에 앞으로 안남기도하고 저도 지쳐서 그럼 그때까지 월세 청구해주면 보낼테니 방빼고 보증금 돌려달라고 했더니 그건 또 상의를 해봐야 한다더군요??

    거의 한달 반 월세를 그냥 비밀번호도 몰라 집에도 못들어가는 상태로 주게되는 상황인데도 말이죠.

    이럴경우엔 도대체 어떻게 해야하나요? 고소를 할 수 있는 경우인가요? 정말 속이터져 죽겠습니다. 참고로 첫 월세집 계약이었습니다.

     

    +추가)

    거의 한달 전 일이라 그냥 넘어가려고 했는데 이번에 또 공지없이 비밀번호를 바꿔둔듯 하여,

    어제 연락해서 우리방 계약이 성사되지 않았는데 우리집 보다 나중에 내놓은 밑에 집이 먼저 된 걸 가지고 이야기 했더니 얼버무리더니

    오늘 갑자기 부동산에서 전화와서는 아가씨 방 나갔냐고 묻더군요.. 형식적으로 전화한건지? 정말 무슨상황인건지..


    http://pann.nate.com/talk/340487014

    99F332385A6A375501CEB7

    995D01385A6A3755350975

    주거침입에 절도까지 해놓곤 저리 당당하다니 ㅋㅋ

    아이브경 님의 SIGNATURE

    ?

    남의 소중한 글들을 읽기 위해서 본인은 무엇을 했는지 생각 해보시길 바랍니다. 

    어떤 글을 적어야 할지 모르겠다고요? 그래서 무의미한 글을 작성하고 내가 읽고 싶은 글만 읽고 다시 먹튀 하고 싶으신가요?

    물론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그렇다고 해서 당신의 먹튀를 위해 사이트가 어지렵혀지는걸 바라볼수 없고 허용 할수는 없습니다. 

    간단히 말해서 본인이 야비하고 이기적인 마음을 가지면 그 만큼 활동하는 회원들도 여러분에게 같은 대응을 합니다. 

    약간은 불편 하더라도 정상적인 활동을 해주세요.

    레벨/포인트/활동 정보 글타래 : https://x86.co.kr/faq/2127080 /  https://x86.co.kr/faq/2547453 

    아이브경 님이 도움이 되셨다면 커피한잔(후원) 회원간 자유후원(커피웨어)란 ? 클릭 내 후원정보 업데이트 하러가기 클릭
    날짜 제목 글쓴이 조회 수
    18.08.19 공지 겁 안내셔도 됩니다 Mactopia 821
    18.05.16 돕고살자 서로 돕고 살자 분류 개설 합니다. Mactopia 286
    18.02.01 웹이슈 피해망상 쩌는 새언니 (빡침주의) 아이브경 121
    18.02.01 웹이슈 11년 연애하고 사상차이로 끝냈습니다 아이브경 86
    18.02.01 웹이슈 어린이집 교사입니다 아이브경 101
    18.02.01 웹이슈 하나뿐인 결혼식 망쳤는데 적반하장 이혼하시라는 어머님 ^^ 아이브경 61
    18.02.01 웹이슈 시한부 장인어른과 제멋대로인 아내 아이브경 47
    18.02.01 웹이슈 임신 안되는게 남편때문이라는데 남편이 인정을 안 해요 아이브경 64
    18.02.01 간편유용 BMW 3 시리즈 특가 정보랍니다. Mactopia 108
    18.02.01 새소식 아이폰X 부품 하반기 생산 중단...단종설 현실로 Mactopia 146
    18.02.01 새소식 섬마을 여교사 성폭행범 형량 늘었다 hybridgear 93
    18.02.01 새소식 최저임금 인상 후폭풍? 패스트푸드 이어 커피빈도 값 올려 hybridgear 72
    18.02.01 새소식 MB측 “다스 창고 속 ‘靑 문건’ 압수는 영장범위 초과” 반박 빨간약 hybridgear 60
    18.02.01 새소식 오늘부터 집주인 동의없어도 전세보증 가입 가능 hybridgear 70
    18.02.01 새소식 트럼프 재선캠프, 4300만달러 끌어모아…"전례없는 공격적 모금" hybridgear 33
    18.01.31 새소식 내달 부터 불법대출·광고전화 자동 차단된다 Mactopia 103
    18.01.31 간편유용 시동 걸기 전 ‘똑똑’ 잠자는 고양이를 깨워주세요! 아이브경 81
    18.01.31 간편유용 출생신고 때 가장 인기있는 이름은? 아이브경 113
    18.01.31 간편유용 정보라는건? 좌절금지 156
    18.01.31 새소식 3년 만에 블루문 볼 수 있다…블루문은 무엇? Mactopia 133
    18.01.31 새소식 SK텔레콤, 5년만에 음악사업 진출..'멜론' '지니'와 맞짱 Mactopia 95
    18.01.30 새소식 동설한 버려진 신생아..'여대생이 품에 안아 구조'(종합2보) Mactopia 142
    18.01.30 간편유용 같은 듯 다른 한·중·일 젓가락 문화 아이브경 83
    18.01.30 새소식 문 대통령 “공무원, 혁신 주체 못되면 대상 될 수 있어” 아이브경 34
    18.01.30 새소식 지난해 정부업무평가, 우수·미흡 부처는 어디? 아이브경 20
    18.01.30 새소식 '다스 120억 횡령' 前 경리직원 비공개 檢출석..입 열까 빨간약 Mactopia 140
    18.01.30 새소식 [단독] 태안군 김진권의원 녹취록 파문, “문재인은 내 대통령 아니다” Mactopia 100
    18.01.29 새소식 '가짜뉴스'로 판명나면 광고수익 배분 제한 Mactopia 104
    18.01.29 새소식 MBC·SBS도 1월 31일부터 고화질 DMB 방송 동참 Mactopia 68
    18.01.29 운영문의 대장님 확인 부탁드립니다. SenkovLee 112
    18.01.29 새소식 살아있는 개, 쓰레기 종량제 봉투에 담겨 버려진 채 발견 Mactopia 91
    18.01.29 간편유용 광고와 현실 그것이 문제로다?! - 온라인 광고 알아보기 아이브경 59
    18.01.29 새소식 MB 국정원, DJ·盧 뒷조사에 대북공작금 10억대 유용 Mactopia 110
    18.01.29 새소식 '국정농단 묵인·문체부 인사개입' 우병우 징역 8년 구형(종합) Mactopia 58
    18.01.29 새소식 애플 로직프로 10.4 업데이트 Mactopia 173
    18.01.29 새소식 홍준표 "무슨 약점이 그리 많은지" <조선일보> 맹비난 빨간약 Mactopia 121
    18.01.29 운영문의 메시지가 1개 있다고 하는데 확인중에서 끝나지 않는군요. 뉴해킨 104
    18.01.29 새소식 애니모지 새로운 광고 Mactopia 78
    18.01.28 공지 외출하기전에 엑팔 한번 접속 하고 가세요 Mactopia 247
    18.01.28 새소식 홍준표 "나때는 화재사망 없었다"..사실은 99명 숨져 Mactopia 122
    18.01.28 새소식 Lilu.kext 1.22 로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SCENT_HK 148
    18.01.28 공지 [베타] 모바일 대문 변경이 있습니다. Mactopia 84
    18.01.27 새소식 중국 세계최초 ‘영장류’ 복제성공에 교황청, 우려 표명 Mactopia 115
    18.01.27 웹이슈 남친 직업 때문에 속이 타들어갑니다 아이브경 150
    18.01.27 새소식 "'존엄사' 스스로 결정한다"… 연명의료법 내달 4일 시행 hybridgear 92
    18.01.27 새소식 포항제철소 질식사고 … 근로자 4명 전원 사망 hybridgear 71
    18.01.26 새소식 [노무현재단] 노무현 대통령 비하 광고 관련하여 알려 드립니다. Mactopia 130
    18.01.26 새소식 김성태 "文정부, 국민 생명 지키지 못해…화 치민다" 빨간약 Mactopia 155
    18.01.26 새소식 '盧 전대통령 비하광고' 공개사과.."생일축하로 알고 송출" Mactopia 83
    18.01.26 공지 통합 글쓰기 기능을 도입합니다. Mactopia 137
    18.01.26 새소식 MB조카 "다스 140억원, '영감'이 이시형 통해 가져오라 요구" Mactopia 84
    웹이슈 집주인이 집 비밀번호를 바꿔버렸어요 아이브경 170
    1 - 65 - 11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