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86.CO.KR
100% 당첨매일매일 출석 도장 찍고 포인트 받아가세요
  • 일반모드 다크나이트모드 다크모드
    X86 통합검색
    Extra Form
    첨부
    공유레벨 글쓴이가 전체공개한 글 입니다.
    목적확인  

    우선 첫번째, 저를 팔로우 해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합니다.

    다만 제가 대부분 팁을 쓰려고 하는 건 사실이지만 가끔은 금방 묻히더라도 스쳐가는 재미를 공유하고파 이렇게 iTalk 게시판 사용 시에도 따로 설정안해두신 분들께는 알림이 가는 걸 확인하여 ... 약간 조심성이 생기네요. 뭐든 좋아해주시면 다행이지만 제 쌓인 메일 수만큼 알림도 쌓일 수 있으니,

     (문제의 메일 - 370개 ~ ing)


    그리고 대망의 부끄러운 사실, 제 실력으로는 좌절금지 님의 이미지로 커맥을 성공한 적이 없습니다 ㅜㅜ 기가 보드에서 이러는 사람은 저밖에 없을 거에요 ㅜㅜㅜㅜ (대성통곡)

    지금은 또 모르겠습니다, 윈도우를 쓰지 않고 있어서 이미지와 제 부트로더를 비교할 수가 없는 상태라서 말이죠.

    다행히 저도 안정화 과정을 마친 상태라서 최소한의 파일만 사용 중이지만 아무리 노력해도 제 이미지만 만들 줄 알지 다른 분들처럼 모두가 쓸 수 있는 아름다운 이미지를 만든다는게 쉽지 않네요.


    팔로워가 참 늘어나는 건 눈길이 확 안가는데 한두명 약간 줄어보일 때는 갑자기 확 신경쓰이네요 ㅋㅋㅋㅋㅋ 오랜 SNS의 습관인 것 같습니다.

    아무튼 또 지나가다 쓰는 글이지만 위에 적었다시피 많은 분들께 감사하고 또 감사하다는 말을 들을 수 있게 발전하려고 노력하겠습니다.

    앞으로 쓸 글은 대부분 다른 분들의 팁을 재구성해서 급한 안정화 작업을 설치 초기에 할 수 있도록 입문자용으로 눈높이 설명을 해보려고 합니다.

    제 글을 봐주시는 분들, 그리고 항상 힘이 되는 댓글 달아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좋은 글 들고 올 때, 좋은 댓글 들고 와주세요 올 때 메로나  

    (iMessage에 올리면 맥토피아 님이 옮겨주셔요 !! 적당히 위에 있다가 묻히려고 올려봤지만 게시판 지키는 건 필수였네요. It's my fault... 그래서 오늘은 반반 섞었지만 맥라이프에 올릴 거에요☺️) ← This is small joke !

    Kailker 님의 SIGNATURE

    profile

    The results are proportional to your efforts


    제 친절은 당신의 예의에 비례합니다

    댓글 7
    profile (0f8f85)
    Mactopia
    18.08.07
    Mactopia @Kailker

    아 혹시나 너무 걱정안하셔도 되는것이 팔로우하기전에도 팔로우 하고 나서도

    본인 회원 계정에서 알림은 유저별 선택 가능합니다

    취향에 맞게 하실거에요^^

    Kailker
    18.08.07
    Kailker @Mactopia

    팔로워 분들이 센스있게 해주셨을 거라 믿고 있습니다 ^^

    좋은 아침입니다.

    전 비록 작업방에서 초당 10000회가 넘는 날개들과 함께 하고 있지만요 T.T

    (CPU 팬 - 3000rpm / 시스템 팬 - 500rpm x 4 / 그래픽 팬 - 1500rpm x 2)

    profile (83d411)
    Mactopia
    18.08.07
    Mactopia @Kailker

    이 글을 통해 적자면 ^^ 사실 어려울겁니다. 근데 쉽습니다?


    1. 맥라이프 - 커맥도 맥입니다. 다만 커스텀맥에만 해당 되는 이야기라면 여긴 아닙니다. (ex - 라이젠설치하니 모하비도 쾌적하군요.)

    해서 순전히 macos 에 연관된 이야기와 리얼맥 이야기만 여기라고 보면 됩니다.


    2. imessage - 상식적으로 알고들 계시는 자유게시판 입니다...하지만 기기에 관한 일상이라면 기기기계 게시판으로 옮겨질 가능성이 농후합니다.

    사용기 게시판과 자유게시판이 존재한다면 사용기는 사용기 게시판에 적는게 조금더 이치에 맞겠죠.


    위 두가지만 좀 덜 헷갈리신다면 다른 게시판은 직관적이라고 봅니다. 그나저나 

    그냥 합쳐서 하나만 쓰지 왜 이런 불편함을 선택하냐고 누군가 묻는다면, Imessage 게시판만 두고 사용하기에는

    조금 더 노출이 되어야 하는 글 마저도 게시글이 자주 묻힙니다. 핑계를 되어보자면 여러분들 글이 많이 읽히기 위함이라고 할까요? 

    여러분들도 글을 쓰실떄 자유게시판이 글쓰기 부담이 적겠지만 그만큼 뒤로 슝하고 밀려버립니다. 소중히 쓴글 몇분도 못읽고 지나가버리게 되어 버리지요

    실례로 공지도 imessage 게시판으로 옮겨올수가 없습니다. 10분만 있으면 아이고 더워요 라는 게시물등에 밀려 버립니다.

    Kailker
    18.08.07
    Kailker @Mactopia

    제가 다양한 선택을 할 수 있도록 생각을 바꿔야겠네요 ^^

    게시판마다 장단점이 명확한 것 같습니다.

    제가 맥에 관련된 글을 많이 쓴다는 걸 잊고 그냥 소소한 이야기로 여겨서 아이메시지 게시판을 자주 애용하나봐요.

    자주 옮겨주시는 것도 감사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길게 풀어서 설명해주시는 것도 저를 포함, 많은 분들께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아, 글 제목에 따라 하나 더 풀어보자면, 제가 초기에는 맥토피아 님께서 운영자이신 줄도 모르고 .. 좋은 정보 많이 적어주시길래 엄청난 건 알았지만 .. 제가 나름대로 감동받고 (?) 같은 길 걸어서 많은 분들께 도움되려고 노력하다보니 정말 엄청난 분이셨다는 걸 알았네요 ^^

    어쨌든 궁금한 점 풀어서 설명해주시는 것도, 항상 랭킹 1위에 계실 정도로 활동적이신 것 너무 감사드리고 빠짐없이 사이트 챙기시느라 고생이 많으십니다.

    profile (83d411)
    Mactopia
    18.08.07
    Mactopia @Kailker

    아...^^ 제가 잘난건 아닌데


    제 개인적인 의지에 의해(저도 MACOS를 좋아하는 사람으로서) 이사이트를 만들었는데

    감사하게도 오셔가지고 활동까지 해주시니 감사한 마음을 늘 가지고 있습니다.

    사실 저는 새로운 시스템도 없고해서 새로운 후기 작성도 불가능하고, 

    컴퓨터도 1대라 이놈마저 맛이가면 사이트 이슈 및 운영이 안되는지라 

    과감한 시도도 못하는게 사실인지라.... 보다 더 나은 장소를 제공할려고 노력하는게 제 할도리라 고 생각하는 것이 습관화 되었다고 할까요?


    물론 저희 정도 되는 규모의 사이트에서 

    운영자가 이렇게 하나하나 개입을 하는 사이트도 없을거라서.... 한편으로는 사실 미안하기도 합니다. (아래 부터는 글을 읽는 회원들 모두에게 드리는 글 입니다.)


    그러나~~ 

    이렇게 오래 운영을 해오다 보니 또 한가지 확실해지는게 있었습니다.

    다른 일반 주제의 사이트는 어떨런지 모르겠지만 커스텀맥 사이트는

    "정말 정말 활동하기로 마음먹은 회원들의 편의를 위주로 사이트를 운영하는게 맞다"

    "한번 Eat and Runner는 영원한 Eat and Runner "  


    사실 운영자가 위와 같은 신념을 가져버면 특히 신규 회원들이나 뛰엄 뛰엄 오고 싶은 회원들에게 많은 불편함이 요구 됩니다.  

    그래서 늘 열려 있을려고 노력을 합니다만 우리 취미의 특성상  

    단순 eat and run 부류가 아니라 이기적이기만한 Eat and runner 비중이 너무 높습니다.

    http://bitly.kr/eTL9#_w1i1kd

    30일 활동 제한 규칙에 대해 어느정도 새로운 규칙에 다들 적응은 하신것 같고, 금요일이기도 하니이제 오늘...


    아무튼 개인적으로 정의하자면 이 모든게 무한 "이기심"의 산물이라 생각 합니다만... 

    그런 분들 떄문에 상처를 받고 커스텀맥 사이트를 떠나시는 분들을 모습을 보는건 늘 괴롭습니다.

    (저는 여러분이 생각하시는 것보다 여러 메세지와 상황을 REPORT 받습니다.)


    대체 왜 우리 사이트에만 저런 부류의 사람들이 많은가에 대한 고민도 해봤지만... 

    저야 상처로 끝나고 운영자이니 욕좀 먹어도 되지만 굳이 여기와서  활동하는 분들이 그런 분들 때문에 

    상처를 받을 이유가 하등에 없기에 몇가지 담장을 쌓게 되었네요. 


    물론 저런 분들 덕분에

    해외에서도 커스텀맥 사이트 역시 많이들 없어졌습니다. 

    그리고 커스텀맥이 쉬워진 만큼 남아있는 사이트 역시 그 액티브함 역시 예전만 못합니다.


    저희 사이트에서는 제가 질문 게시판이 있는 사이트와 팁 게시판이 있는 사이트라면 

    자연스러운 현상이라고 경고를 미리 주고 해도 사람이 상처받는데에는 답이 없더군요. 


    저 역시 "내가 와주는 걸 고맙게 생각해라" 마인드가 깔려 있는 즉각 철퇴를 날려 버리기도 합니다만..

    최대한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저희 사이트의 기능과 기술이 허락하는한 

    잠수회원,신규회원,Active 회원 모두가 만족하는 규칙만 적용할려고 노력을 할려고 합니다.

    해서 저희 사이트의 그것이 네이버 카페 같은 일방적인 등업 시스템보다는 훨씬 스마트하다고 자부합니다만.....

    그런 사이트들과 달리 운영자가 이렇게 늘 상시 붙어 있으니 더 어렵게 느끼실겁니다.


    1. 질문후 답변에 피드백 없이는 재질문 불가능

    2. 글쓴이가 글 읽기 레벨 자유 지정 기능

    3. 장기간 잠수회원 글 제한 기능


    요약해보면 제한 기능은 3가지 정도 되네요. 저런 기능들이 있는 사이트는 잘 없기도 하고..

    적응이 안되어서 더 불편해 하실지도 모르겠습니다만...

    저희도 저런 기능 필요 없이 언젠가는 회원간 자정작용 만으로 이기심으로 가득찬 자들의 비중이 줄어드는 그런 날이 오기를 기대해봅니다. 

    PS. 해서 제가 친절은 예의에 비례한다 문구를 본날 감동을 받았었죠..

    Kailker
    18.08.07
    Kailker @Mactopia

    더할 나위 없이 바르고 저 또한 지향하는 길 입니다.

    작은 모임 9개 정도 운영할 때, 회원 수 1000명 정도 되는 그룹의 질서를 유지하다가 정말 낮밤 새벽 불문하고 일 하나 터질 때마다 잠 설치고 관리하는게 너무 힘들어서 한 곳만 어쩔 수 없이잠수 상태였다가 스스로 운영자의 자리에서 내려왔습니다.

    그래도 남은 그룹 8개는 잘 책임지고 계속 이어가고 있는데, 항상 느끼지만 회원들의 마음 가짐이 운영자의 길을 만드는 것 같네요.

    때문에 전 예의없는 사람에게는 대체로 짧고 세게 말하고, 준비된 분께 제 최대한의 노력을 기울여서 신경씁니다.

    부디 운영으로 인해 어려운 일 없길 정말 바라고 있습니다.

    모두들 인정하는 사실이지만 국내에서 X86 이상의 더 좋은 맥 관련 커뮤니티가 있을까요 ? 저번에도 한 말이지만 제 대답은 언제나 "NO" 입니다.

    정말 제가 능력이 된다면 하드 1.5TB 라도 떼어서 서버에 할당시키고 엑팔육에 대용량 첨부 파일도 올리게 하고, 몇 가지 디자인을 통해 좀 더 쉽게 꾸며보고도 싶지만 제가 보기에는 그건 미래를 계획하는 것 뿐,

    현재 그 자체로 충분히 아름답다고 봅니다.

    또한, 개입이 아닌 적응을 위해 도와주시는 일이고 대부분은 올바른 답을 알려주시기도 하는게 어딜봐서 개입일까요 ?

    이런 커뮤니티 본 적 없습니다.

    과거에도 감사했고 현재도 감사하며 미래에도 감사할테니 부족하지 않게 받으세요.

    과대평가가 아닌, 과소평가 또는 적당한 표현입니다. 정말 칭찬받아 마땅하시고 가로수길 애플 스토어처럼 연중무휴 이신데 뭘 더 바랍니까.

    제 서명을 사실 바꾸려고 했습니다.

    더 높은 경지로.

    어디서 많이 들어보셨죠. 하이 시에라 대표 문구.

    저 또한 쉬지 않고 발전하려고 했었는데 아무래도 유지하는게 나아보입니다 ^^

    맥토피아 님께서 많은 부분에 대해 관심 가져주듯이 전 더 나은 길로 가고 있겠습니다.

    걱정 조금씩 덜어가시고 잠시 쉬어 가시면서 오래오래 함께 해주세요  

    profile (3f199f)
    DearLiar
    18.08.08
    DearLiar @Kailker
    기가보드 시절도 그렇고 지금까지 좌절금지님 이미지 못써본 1인 추가요..
    맥북이 있다보니..

    팁게에 올리신 글 깔끔하고, 쉽고 그래서인지 굉장히 인상깊게 봤습니다 :)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 다음글 뉴 멕북 사고싶네요 ㅠㅜ [1]
  • 이전글 커스텀맥에서 x-ddc 잘물려서 쓰고 있습니다. [3]
  •  맥활용&리얼맥 - MacLife | 커스텀맥(x),MacOS(O), 리얼맥(O) 이야기

    날짜 제목 글쓴이 조회 수
    18.07.14 Mac정보 애플공식 맥 기초/팁/유지보수/윈도우 설치 안내 페이지들 파란약 Mactopia 214
    18.05.09 Mac톡 리얼맥 인증 및 게시판 사용안내 : MAC활용/MAC공통팁/리얼맥관련 -> 커스텀맥 관련... Mactopia 1124
    16.01.17 Mac정보 클린 설치후 이것 저것 설정하기.. 퓨리온 7053
    18.08.18 Mac톡 부꾸럽지만... 제 책상사진 공유할게염 ㅋㅋㅋ 파란약 돌팅이자슥 180
    18.08.18 Mac톡 리얼맥 인증합니다. 커맥 입문합니다. 미쎄라프리 137
    18.08.18 Mac톡 작고 귀여운 리얼맥 맥북에어 11인치 2015 인증합니다 멍멍냥 305
    18.08.18 Mac정보 2018 맥북프로 서멀 교체기 EricSuh 552
    18.08.18 Mac정보 모하비 사파리 확장 프로그램 설치 방법 Water 263
    18.08.17 Mac톡 Macbook pro 리얼맥 인증합니다. 생선군 193
    18.08.17 Mac자료 뷰어없이 웹에서 각종 파일을 간단히 PDF로 (HWP/EPUB 까지!!) Mactopia 119
    18.08.16 Mac톡 흔한 해외유저의 애플 노트북 인증 Mactopia 597
    18.08.16 Mac톡 Macbook Pro 인증합니다. 레오3719 183
    18.08.16 Mac톡 맥북프로 인증합니다. 로미옷스 118
    18.08.16 Mac자료 turbo boost switcher 2.7.0 최신버젼입니다. 야우2309 141
    18.08.15 Mac정보 모하비에서 아이폰X 사진을 에어드랍시 HEIC 파일 그대로 가져오네요. 좌절금지 234
    18.08.15 Mac톡 맥미니 2010 외장 odd로 개조가 가능할까요 그뜨 100
    18.08.15 Mac톡 제 작업환경 인증합니다 ㅍr릇이 408
    18.08.15 Mac톡 맥북 프로 인증합니다! 다섯살 137
    18.08.15 Mac톡 맥용 악세서리 - Griffin PoweMate yandyWave 166
    18.08.15 Mac톡 중고나라에서 파는 맥프로 5.1 개조품(8코어나 12코어) 사도 괜찮을까요? 영포스 217
    18.08.14 Mac톡 팀쿡형이 이 사진을 싫어합니다. 파란약 때군 261
    18.08.14 Mac톡 제가 사용중인 맥북에어 인증 재림사랑07 169
    18.08.14 Mac톡 음악 작업용 맥미니 입니다. 커크소울 464
    18.08.14 Mac정보 구형 아이맥(2014년 이전)을 모니터로 사용하는 방법 빗소리들으며 187
    18.08.14 Mac톡 터치바 별로 안좋아 했었는데... 파란약 때군 156
    18.08.14 Mac톡 맥에서 쓸만한 영상편집 프로그램 있나요?? ghkdrle 192
    18.08.13 Mac톡 맥북신형 최대 단점... 때군 742
    18.08.13 Mac톡 맥북프로 2018 사봤습니다. 때군 589
    18.08.13 Mac톡 애플스토어 말고 커스텀 맥 스토어도 열렸네요 Mactopia 532
    18.08.13 Mac톡 맥북프로2012mid egpu 는 뭘사용해야할까요 김지현 98
    18.08.12 Mac톡 매직시리즈 하람 108
    18.08.12 Mac톡 제가 쓰는 맥북프로입니다 래범 117
    18.08.11 Mac톡 리얼맥 인증 chro 558
    18.08.11 Mac톡 리얼맥 인증 (맥북프로2015 15인치) 김영진 296
    18.08.10 Mac자료 파인더에 부족함을 느끼는 분들께 더블 커맨더를 추천해 봅니다. 들고양이 263
    18.08.10 Mac톡 결국? juneee 479
    18.08.10 Mac톡 백신을 사용해야 할까요? 돌쇄 186
    18.08.10 Mac톡 커맥이나 리얼맥으로 게임하시는분 있으신가요? 쪼야 345
    18.08.10 Mac톡 패치 후 2018 맥북프로 성능 테스트 박상일 258
    18.08.09 Mac톡 저두 맥프레 인증 둡둡둡 101
    18.08.09 Mac톡 리얼맥 인증합니다. fgic 121
    18.08.09 Mac톡 리얼맥 인증 DearMai1 99
    18.08.09 Mac정보 맥을 알람시계로 활용하기.. 야우2309 285
    18.08.08 Mac자료 해외 계정의 아이메시지 발송을 위한 스크립트 파란약 Kailker 80
    18.08.08 Mac톡 리얼맥 인증합니다. 쪼야 144
    18.08.08 Mac톡 리얼맥 인증합니다. 파란약 윌로우 28
    18.08.08 Mac톡 맥미니 서버 인증(리얼맥) 파란약 노블리안 82
    18.08.07 Mac정보 커스텀맥에서 x-ddc 잘물려서 쓰고 있습니다. 맥뽕에취한자 78
    Mac톡 말할 수 없는 비밀 .../// 그리고 나름대로의 계획 . Kailker 252
    18.08.07 Mac톡 뉴 멕북 사고싶네요 ㅠㅜ mc궁디 81
    18.08.07 Mac톡 맥북 지른지 언 4개월째 입니다. 혈중치킨농도 142
    18.08.06 Mac톡 결국 맥북 질렸습니다 ㅎㅎ 히라미 546
    18.08.06 Mac톡 다들 백신은 뭐쓰시나요? 비주류 329
    1 6 - 3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